"29일부터 금융·통신채무 한 번에 조회"

신용정보원 '크레딧포유' 통해 일괄 조회 가능

"29일부터 금융·통신채무 한 번에 조회" 원본보기 아이콘

신용정보원과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KAIT) 홈페이지에서 각각 조회해야했던 금융채무와 통신채무를 한 번에 조회할 수 있게 됐다.


28일 금융감독원은 한 번의 로그인으로 금융채무와 통신채무 정보를 조회할 수 있는 '금융 및 통신채무 통합 조회 서비스'를 29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신용정보원의 '크레딧포유'에서 KAIT의 '통신채무 열람 서비스'를 링크와 팝업으로 제공하고 있지만 홈페이지를 이동해 다시 본인인증 절차를 거쳐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금감원은 시스템 개편을 통해 신용정보원의 '크레딧포유'에서 통신채무까지 한 번에 바로 확인할 수 있도록 개선했다. 소비자는 KAIT의 통신채무 열람서비스 홈페이지 이동과 추가적인 본인인증 절차 없이 ‘크레딧포유’에서 동의절차만 거치면 통신채무정보를 바로 조회할 수 있다. 현재 통신요금 성실납부이력은 개인신용점수에 가점요소로 반영되고 있다.


금감원은 "통신정보를 활용한 개인신용평가모형이 금융거래에 이용되는 등 통신정보의 금융분야 활용도가 높아질 것으로 예상돼 통신채무 관리 지원은 향후 금융거래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임철영 기자 cylim@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