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도재 지내다 무슨 일이?… 저수지에 빠진 남녀 2명 숨져

저수지 옆에서 천도재를 지내려던 40대 남성과 60대 여성이 물에 빠져 숨지는 사고가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8일 부산 강서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7일 오후 5시 17분께 부산 강서구 가덕도 산 중턱에 있는 천성저수지에서 남성 A씨와 여성 B씨가 익사했다.

현장에 있던 다른 40대 여성은 “저수지 근처에 있던 굿당에서 A씨와 B씨가 천도재를 지내다 의견충돌로 행사를 중단했고, A씨 등이 천도재 강행을 요구하자 B씨는 황급히 자리를 피해 저수지로 뛰어들었다”고 경찰에 진술했다.


이후 A씨 등이 뒤따라 들어갔다가 변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

천도재 지내다 무슨 일이?… 저수지에 빠진 남녀 2명 숨져 원본보기 아이콘




영남취재본부 김용우 기자 kimpro7777@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