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증권, M-able 와이드서 'Stock AI' 서비스 출시

KB증권은 생성형 인공지능(AI)을 적용한 대화형 투자 정보 제공 서비스인 '스톡(Stock) AI'를 M-able(마블) 미니에 이어 PC와 태블릿에서도 이용 가능한 M-able 와이드에 오픈했다고 27일 밝혔다.

KB증권, M-able 와이드서 'Stock AI' 서비스 출시 원본보기 아이콘

Stock AI는 투자자들이 궁금한 종목 및 시장의 이슈와 관련된 다양한 질문을 하면 생성형 AI 기술과 KB증권이 보유한 방대한 데이터를 기반으로 자연스러운 대화 형태로 답변을 제공해 주는 서비스로, 지난 3월 오픈한 M-able 미니에 이어 M-able 와이드에서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M-able 와이드에서는 PC·태블릿 해상도에 맞춰 훨씬 더 넓은 화면에서 Stock AI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으며 키보드로 질문 입력이 가능해 보다 빠르게 질문을 입력하고 답변을 얻을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위젯모드 Stock AI 기능을 통해 뉴스나 관심 있는 종목의 재무·기업 정보를 검색하는 동안이나 주식 매매를 하는 동안에도 Stock AI 화면을 원하는 위치에 배치해 질문과 응답이 가능해 AI와 투자자가 협업하는 투자정보 탐색이 가능하다.


KB증권은 Stock AI를 M-able 와이드에 오픈하면서 서비스 범위를 확대하여 테슬라, 엔비디아, 애플 등 미국 주식에 관한 정보 및 질문 등을 제공함으로써 투자자들이 글로벌 시장 동향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고 고객 편의를 위해 하루에 가능한 질문 횟수를 50회에서 100회로 대폭 늘렸다.


더불어 KB증권은 Stock AI 서비스 출시 후 약 2개월간 고객의 사용 현황을 분석한 결과를 공개했다. Stock AI를 통해 총 10만회 이상의 질문에 대한 답변이 이뤄졌으며 시장 트렌드를 분석해 생성된 예시 질문을 클릭하는 경우가 60.4%, 고객이 직접 질문을 입력해 답변을 요청하는 경우가 39.6%로 나타나 사전 정의 혹은 AI가 자동으로 생성하여 제시하는 질문의 클릭 수가 1.5배 높았다.

AI가 수시로 자동 제공하는 종목, 해외, 국내 요약 정보를 살펴보면 종목별 이슈(81.9%), 해외 시장(14.2%), 국내 시장(3.9%) 순으로 관심을 보였으며 예시 질문에서도 특정 종목 정보 및 이슈를 확인하려는 경향이 84.9%로 압도적으로 높아 특정 종목에 대한 투자 정보를 얻고자 하는 고객의 수요가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김영일 KB증권 M-able Land Tribe장은 "Stock AI를 이용할 수 있는 채널도 확대된 만큼 고객의 수요를 더욱더 만족시키기 위해 Stock AI 종목 재무·기술적 분석 서비스 및 AI 검색 등 다양한 서비스를 준비 중"이라고 말했다. 이어 "지속적으로 축적해온 생성형 AI 기술력을 바탕으로 고객 서비스뿐만 아니라 내부 임직원용으로도 적극 활용하여 프라이빗뱅커(PB)를 통해 고객에게 보다 나은 투자정보를 안내하고 제공할 수 있도록 다양한 사내 활용을 검토 중에 있다"고 덧붙였다.


M-able 와이드는 윈도우 및 Mac PC에서는 별도 설치 프로그램 없이 브라우저에 접속하거나 태블릿에서는 플레이스토어 또는 앱스토어를 통해 앱 설치 후 이용 가능하다.





송화정 기자 pancake@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