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사진 논길 달리다 넘어진 트랙터, 20대 농부 깔려 숨져

경사진 논길 달리다 넘어진 트랙터, 20대 농부 깔려 숨져 원본보기 아이콘

경사진 논길 위로 트랙터를 몰던 20대 남성이 넘어진 트랙터에 깔려 숨졌다.


경남 합천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3일 오후 2시 7분께 합천군 삼가면의 논 경사로를 달리던 트랙터가 무게 중심을 잃고 오른쪽으로 쓰러졌다.

이 사고로 트랙터에 가슴 등 상반신이 깔린 20대 A 씨가 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이날 오후 3시 34분께 끝내 유명을 달리했다.


A 씨는 당시 소먹이 압축 포장 작업 후 트랙터를 몰고 이동 중이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경사 30도가량에 이르는 논길을 지나던 트랙터가 한쪽으로 쏠리면서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영남취재본부 이세령 기자 ryeong@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