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尹 "1분기 300만명 韓·日 오가…올해 인적교류 역대 최고 넘어설 것"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가 26일 경기 성남 서울공항에서 한중일 정상회의를 하기 위해 방한 하고 있다. 사진=강진형 기자aymsdream@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가 26일 경기 성남 서울공항에서 한중일 정상회의를 하기 위해 방한 하고 있다. 사진=강진형 기자aymsdream@

원본보기 아이콘




서소정 기자 ssj@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