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남미 시장 개척… 경북TP, ‘중남미 섬유분야 최대 전시전’ 참가

과테말라 네트워크로 경북도내 섬유기계기업 지원

경북테크노파크는 지난 21일부터 23일까지 경북 도내 섬유 기업과 함께 중남미 섬유 분야 최대 전시인 2024 Apparel Sourcing Show에 참가했다.

경북테크노파크는 지난 21일부터 23일까지 경북도내 섬유기업과 함께 중남미 섬유분야 최대 전시인 2024 Apparel Sourcing Show에 참가했다.

경북테크노파크는 지난 21일부터 23일까지 경북도내 섬유기업과 함께 중남미 섬유분야 최대 전시인 2024 Apparel Sourcing Show에 참가했다.

원본보기 아이콘

과테말라에서 진행한 이번 전시회는 경북TP와 경북도 경제산업국 외교 통상과의 “경북도 기계전·판촉전 사업”의 일환으로 도내 기업을 지원하게 됐다.


전시회에 참여한 기업은 이화SRC, 일성기계공업주식회사, 대일테크, 니텍스제침, 해인기계 등의 국내 섬유 분야 업체들이다.

이번에 참가한 기업과 현지 업체와의 B2B 미팅은 KOTRA 과테말라 무역관이 연계·지원했고 삼성전자는 참가 기업을 위해 실시간 통역이 가능한 갤럭시 S24 Ultra 기기를 지원했다.


경북 TP는 지난 2019년부터 산업통상부의 ‘과테말라 섬유 분야 생산현장애로기술지도(TASK) 사업‘, ‘과테말라 섬유TASK센터 조성 지원사업’을 수행하며 과테말라 섬유 분야의 현지 네트워크를 구축했다.


앞서 구축한 네트워크를 통해 경북 도내 섬유기계 기업들과 과테말라 현지 기업과 기관 관계자 미팅을 주선할 수 있게 됐다.

하인성 경북테크노파크 원장은 “이번 과테말라 전시 참가를 통해 경북도의 우수한 기업이 해외 진출과 동시에 나아가 북미와 중미 지역 시장을 확대하는 긍정적 파급효과를 창출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영남취재본부 여종구 기자 bestsunsu@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