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도군보건소·길정신건강의학과의원, 치매 조기 검진 업무협약

업무협약 체결을 통한 치매 조기 검진 접근성 강화

전남 진도군이 치매안심센터와 길정신건강의학과의원(원장 오종길)이 지역 내 치매 조기 검진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23일 군에 따르면 치매안심센터는 지난 2018년부터 해남우리종합병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했고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협약병원은 총 2개소가 됐다.

진도군보건소가 길정신건강의학과의원과 치매조기검진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진도군]

진도군보건소가 길정신건강의학과의원과 치매조기검진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진도군]

원본보기 아이콘

군은 협약 기관 확대로 지역주민의 치매 검진 접근성을 높여 편리하게 이용하고 치매 고위험군 대상자를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협약병원과 연계해 검사받을 경우 기준 중위소득 120% 이하 대상자에 진단검사 최대 15만원, 감별검사 최대 8만원을 지원받을 수 있고 신청은 진도군 치매안심센터로 하면 된다.


치매 조기 검진에 대해 궁금한 사항은 진도군 치매안심센터 또는 치매 상담 콜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박진순 진도군 보건소장은 “협약 의료기관 확대로 치매에 대한 개인적, 사회적 부담이 조금이라도 줄어들기를 바란다”며 “지역 치매 환자 조기 발견과 군민들의 건강한 삶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진도=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오승근 기자 just8440@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