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앱으로 원격제어"…2025년 트레일블레이저 출시

온스타 기능·외장색 추가…가격은 동결

"앱으로 원격제어"…2025년 트레일블레이저 출시 원본보기 아이콘

쉐보레가 2025년형 트레일블레이저를 국내 공식 출시한다.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으로 차량 시동을 걸고 원격제어할 수 있는 '온스타' 기능을 도입하고 새로운 외장 색상도 추가됐다.


쉐보레는 22일 '2025년형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를 국내 공식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연식변경 모델에는 쉐보레의 커넥티비티 서비스인 '온스타' 기능이 도입됐다. 온스타는 모바일 앱으로 원격 제어(시동, 도어 잠금, 경적, 비상등), 차량 상태 정보(주행거리, 타이어 공기압, 연료레벨, 엔진오일수명, 연비), 차량 진단 등을 할 수 있는 서비스다. 1996년 미국과 캐나다 시장을 시작으로 일찌감치 도입됐다.


제네럴모터스(GM)는 이번 트레일블레이저에 탑재되는 온스타에 '디지털 활성화' 기능을 GM의 세계 시장 중 최초로 도입했다. 이에 따라 상담직원과 통화 후 온스타 서비스에 가입할 필요 없이 모바일 앱 인증 방식으로도 가입할 수 있게 됐다. 이외에도 신규 외장 색상인 '마리나 블루'도 추가됐다. 트랙스 크로스오버 2025년형에 먼저 적용된 색상이다.


최고출력은 156마력, 최대토크 24.1㎏f·m를 발휘하는 1.35리터 E터보 엔진과 9단 자동변속기가 탑재됐다. 동급 유일 파노라마 선루프를 장착됐다. 실내에는 8인치 컬러 클러스터와 중앙 11인치 디스플레이가 담겼다. 무선 애플 카플레이와 안드로이드 오토를 사용할 수 있다.

가격은 ▲프리미어 2799만원 ▲액티브 3099만원 ▲RS 3099만원으로 동결됐다.


윤명옥 GM한국사업장 커뮤니케이션 총괄 겸 최고 마케팅책임자(전무)는 "연식변경을 통해 새로운 옵션을 적용하며 상품성을 대폭 개선한 만큼 내수 판매에 긍정적인 모멘텀으로 작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민우 기자 letzwin@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