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프라퍼티, 경기도와 ESG 협약…지속가능 미래 공동 창출

김동연 경기도지사 "민관 공동 대응"
임영록 대표 "경기도와 시너지"

신세계프라퍼티는 경기도와 손잡고 전방위적인 환경·사회·지배구조(ESG) 협력에 나선다고 21일 밝혔다.


신세계프라퍼티는 이날 경기도와 '기회로 빛나는 미래를 위한 ESG 활성화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스타필드 수원 별마당 도서관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김동연 경기도지사, 임영록 신세계프라퍼티 사장을 비롯한 양측 주요 관계자와 도민 200여 명이 참석했다.

김동연 경기도지사(왼쪽)와 임영록 신세계프라퍼티 사장이 21일 스타필드 수원에서 진행된 신세계프라퍼티와 경기도의 ESG 활성화 업무협약식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김동연 경기도지사(왼쪽)와 임영록 신세계프라퍼티 사장이 21일 스타필드 수원에서 진행된 신세계프라퍼티와 경기도의 ESG 활성화 업무협약식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원본보기 아이콘

이번 협약은 행정기관과 지역 대표 기업이 힘을 모아 지역사회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도모하고, 환경과 사회, 각종 제반 장치 등 ESG와 관련해 전방위적 협력을 실천하고자 마련됐다. 민관이 협력해 기후, 상생, 문화, 복지, 사회가치 측정 등 ESG 분야별로 구체적인 협업 사항을 도출할 예정이다.


신세계프라퍼티는 이번 협약으로 경기도 내 4개 스타필드(하남·고양·안성·수원)와 2개 스타필드 시티(부천·위례)를 거점으로 다양한 ESG 활동을 강화하고, 스타필드 고객을 비롯한 경기도민들의 공감과 동참을 이끌어 지속가능한 지역 발전의 모범 사례를 만들어 나간다는 계획이다.


김동연 경기도지사는 "지속가능한 미래 사회를 만들기 위해 성공적인 민관 공동 대응을 이어갈 것"이라며 "더 많은 도민이 ESG 가치를 체감하고, 실천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임영록 신세계프라퍼티 사장은 "이번 협약으로 그간 지역 상생에 힘써 온 신세계프라퍼티와 ESG 가치 확산에 앞장서 온 경기도가 만나 큰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신세계프라퍼티는 지속가능한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지역과 적극 협력하고, 미래 세대의 행복을 위한 공동 노력을 이어갈 것"이라고 했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