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콤, 가정의 달 맞아 취약계층에 보건위생용품 전달

코스콤이 가정의 달을 맞아 취약가정 여성청소년을 대상으로 여성 보건위생용품이 담긴 ‘희망의 핑크박스’를 전달했다고 21일 밝혔다.


코스콤이 20일 취약가정 여성청소년에게 여성 보건위생용품이 담긴 ‘희망의 핑크박스’를 전달하는 행사를 진행했다. (제공=코스콤)

코스콤이 20일 취약가정 여성청소년에게 여성 보건위생용품이 담긴 ‘희망의 핑크박스’를 전달하는 행사를 진행했다. (제공=코스콤)

원본보기 아이콘

이번 사회공헌 활동은 대한적십자사 ‘희망의 핑크박스 캠페인’의 일환으로, 이 캠페인은 지역사회 내 취약가정 여성청소년을 대상으로 보건위생용품을 지원하고 이들의 건강한 성장을 돕는다는 취지로 마련됐다.

코스콤 임직원 10여명과 대한적십자사 봉사원은 지난 20일 대한적십자사 서울특별지사 서부봉사관에서 여성 보건위생용품, 손소독제 등으로 구성된 희망의 핑크박스 제작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이번에 제작된 핑크박스는 영등포구 관내 취약가정 여성청소년 200명에게 전달했다.


한편 코스콤은 2019년부터 지금까지 매년 대한적십자사 희망의 핑크박스 캠페인을 통해 850명의 여성청소년에게 보건위생용품 키트를 지원해오고 있다.




김민영 기자 argus@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