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C&C "기업 맞춤 '소형거대언어모델 DIY' 시대 연다"

sLLM 구현 플랫폼 '솔루어 LLMOps' 선보여

기업들이 다양한 파운데이션 모델을 자유롭게 조합한 소형거대언어모델(sLLM)로 맞춤형 인공지능(AI) 서비스를 셀프 구현하는 시대가 열린다.


SK C&C는 기업이 맞춤형 소형거대언어모델(sLLM)을 구현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플랫폼인 '솔루어 LLM옵스(Solur LLMOps)'를 제공한다고 20일 밝혔다.

SK C&C가 출시한 솔루어 LLM옵스 [사진제공=SK C&C]

SK C&C가 출시한 솔루어 LLM옵스 [사진제공=SK C&C]

원본보기 아이콘

솔루어 LLM옵스는 먼저 다양한 파운데이션 모델을 조합하고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오픈AI의 챗GPT, 네이버클라우드의 하이퍼클로바X와 같은 상용 LLM뿐 아니라 오픈소스 LLM으로 만들어진 모델을 활용할 수 있다. 기업 특성에 맞는 sLLM을 구축하기 위해 필요한 모델을 추천하고 선택?조합?활용하는 과정을 지원한다.


특히 기업 업무에 맞춘 ▲데이터 수집 및 전처리 ▲자동 학습데이터 생성 ▲외부 파운데이션 모델을 활용한 학습 ▲sLLM 생성 및 테스트 등 과정 전반에 하이퍼오토메이션(초자동화)을 적용한다. AI가 오답을 생성하는 할루시네이션(환각) 현상 제거 기능도 제공한다.


아울러 사용자 친화적 환경(UI)과 경험(UX)을 제공한다. 사용자는 웹 화면에서 데이터를 선택 후 간편한 드래그 앤 드롭(Drag & Drop) 방식으로 데이터 정제부터 모델 튜닝 및 테스트까지 작업을 반복 수행할 수 있다. 다수 데이터 처리는 물론 다수 파운데이션 모델을 활용한 동시 병렬 학습도 마우스 조작만으로 간단하게 진행할 수 있다. 이를 통해 기업 현장에서 실무자가 본인 업무에 필요한 sLLM을 손쉽게 만들 수 있다는 설명이다.

차지원 SK C&C 차지원 G.AI그룹장은 "솔루어 LLM옵스에 담긴 주요 기능들은 금융사를 비롯해 SK 관계사 생성형 AI 구축 프로젝트에 적용돼 있다"며 "이를 시작으로 국내 산업 전반에 걸친 기업 맞춤형 sLLM 확산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유리 기자 yrchoi@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