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미령 농식품 장관 "닭고기 공급증가…가격 안정세"

닭 계열화사업자 방문해 수급상황 점검
농식품부, 연말까지 닭고기 납품단가 인하지원

송미령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은 "당분간 닭고기 소비자가격 안정세는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고 22일 밝혔다.


송 장관은 이날 경기도 화성시에 위치한 계열화사업자인 한강식품을 방문해 "지난겨울 철저한 방역관리로 조류인플루엔자(AI) 발생이 최소화되고, 닭고기 공급이 증가하여 수급이 안정적인 상황을 유지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자료사진)

(자료사진)

원본보기 아이콘

이번 방문은 지난겨울 고병원성 AI 피해 최소화가 닭고기 수급에 미친 영향을 확인하는 한편 지난달 28일부터 실시 중인 닭고기 납품단가 인하 지원사업의 추진 상황을 점검하고 닭고기 공급 확대를 위해 노력하고 있는 한강식품 임직원을 격려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 자리에서 한강식품 관계자는 "지난겨울 계열농장에 대한 철저한 AI 방역으로 피해가 거의 없어 닭고기 공급은 지난해보다 증가했고, 계속적으로 병아리 입식을 확대하고 있다"며 "농식품부의 납품단가 인하 지원 사업을 통해 대형마트에 납품하는 닭고기 단가를 1000원씩 낮춰 공급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에 대해 송 장관은 "앞으로도 계열화사업자가 중심이 되어 계열농장의 방역관리를 강화하고, 생산기반을 확대해 닭고기 가격안정에 적극적으로 나서달라"며 "농식품부도 닭고기 납품단가 인하지원을 연말까지 추진해 소비자 물가 부담 완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농식품부는 계열화사업자와 협력, 종계와 병아리 추가입식을 지원해 닭고기 공급을 확대하는 한편, 긴급 가격안정자금을 활용하여 연말까지 계열화사업자가 하나로마트, 대형마트 등에 납품하는 닭고기 가격을 낮출 계획이다.





세종=주상돈 기자 don@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