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 인공지능 스타트업 ‘코액션즈’ 투자

볼보자동차가 자사 벤처 투자 조직인 볼보 테크펀드를 통해 두뇌 모니터링 인공지능 스타트업 ‘코액션즈’에 투자한다고 25일 밝혔다.


코액션즈가 제작한 인공지능 기반 소프트웨어는 두뇌 활동을 반영하는 미세 근육 운동에 기반해 운전자 및 동승자의 인지 상태를 정교하게 감지한다. 핸들 센서로 미세 근육의 움직임을 감지해 운전자의 주의 산만, 음주 여부, 졸음운전 등 다양한 이상 징후를 포착한다.


알렉산더 페트로프스키 볼보자동차 테크펀드 CEO 알렉산더 페트로프스키는 “이번 코액션즈 투자는 차량과 탑승자 및 동승자의 안전 향상이라는 볼보자동차의 궁극적인 목표를 위한 전략적 투자다”라며 “볼보자동차는 테크펀드를 통해 모빌리티 산업의 기술 리더로서 입지를 다지는 데 도움을 줄 수 있는 매력적인 스타트업들과 전략적 파트너를 맺고자 한다”라고 밝혔다.

[사진제공=볼보자동차코리아]

[사진제공=볼보자동차코리아]

원본보기 아이콘




오규민 기자 moh011@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