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고, 광고보고 오시죠" 아침 생방 중 코피 주르륵

배우 겸 방송인 박재민
소속사 "피로 누적 때문"

배우 겸 방송인 박재민(40)이 '해 볼만한 아침' 생방송 중 코피를 흘려 화제가 됐다.


30일 방송된 KBS2 '해 볼만한 아침 M&W'에서는 생방송을 진행하던 박재민이 코피를 흘리는 모습이 송출됐다.

박재민(왼쪽)이 '해 볼만한 아침 M&W' 생방송 중 코피를 흘리는 모습. [사진출처=KBS2 방송 화면 캡처]

박재민(왼쪽)이 '해 볼만한 아침 M&W' 생방송 중 코피를 흘리는 모습. [사진출처=KBS2 방송 화면 캡처]

원본보기 아이콘

함께 프로그램을 진행하던 이지연 아나운서는 그의 모습을 보고 "괜찮으세요? 아이고…"라고 물었다. 이어 "다음 코너를 만나보기 전 일단 광고를 보고 돌아오겠다"라며 재빨리 상황을 수습했다.


광고가 끝난 뒤 이 아나운서가 "괜찮냐"라고 재차 묻자, 박재민은 "나 괜찮다"며 "어디 아파 보이냐"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후 박재민은 코피를 닦은 후 방송을 이어갔지만, 또다시 코피가 흘러 결국 솜으로 코를 막고 방송을 진행했다.

이에 이 아나운서가 박재민에게 "컨디션 관리 잘하셔야 이 자리를 보전하실 수 있다"라고 말했고, 박재민 역시 "정신 바짝 차리겠습니다"라고 능숙하게 상황을 마무리했다.


박재민의 소속사 에스팀엔터테인먼트 측은 방송 직후 "박재민이 건강에 문제는 없으며 피로 누적으로 인한 코피였다"며 "걱정해주셔서 감사하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한편 박재민은 드라마 '조선총잡이', '내 사위의 여자'와 영화 '한산: 용의 출현'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했다. 또 KBS 베이징동계올림픽 스노보드·도쿄올림픽 3X3 농구 등 해설위원으로 활약하는 등 여러 방면에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구나리 인턴기자 forsythia26@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