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양행, 제100기 주총 개최… 보통주 400원 배당

유한양행, 제100기 주총 개최… 보통주 400원 배당 원본보기 아이콘

유한양행 은 23일 오전 주주들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 동작구 대방동 본사 강당에서 제100기 정기 주주총회를 개최했다고 이날 밝혔다.


이번 주총에서 유한양행은 지난해 영업 실적에 대해 별도 기준 매출액 1억7263억6462만원, 영업이익 411억1951만원, 당기순이익 1302억7412만원이라고 보고했다.

조욱제 유한양행 사장은 인사말에서 “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 미-중 무역 갈등, 글로벌 인플레이션 등 위기의 환경 속에서 주주님들의 뜨거운 성원과 임직원들의 헌신적인 노력 하에 다양한 성과를 이루는 한해였다”며 “곧 다가올 유한의 100년사 창조를 위해 글로벌 혁신 신약인 '렉라자'를 필두로 유한양행의 비전인 ‘그레이트 유한, 글로벌 유한(Great Yuhan, Global Yuhan)’을 달성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어진 의안 심사에서는 지성길 고려대 생명과학과 교수·박동진 연세대 법학전문대학원장 사외이사 2명에 대한 재선임 건을 처리했고, 보통주 1주당 배당금 400원, 우선주 410원의 총 272억원 규모의 현금배당을 실시키로 했다.




이춘희 기자 spring@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