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용구 신한은행장, 사의 표명…"건강상의 이유"

"치료 장기화 예상…경영공백 최소화 위해 결정"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한용구 신한은행장이 은행장직을 사임키로 했다.


신한금융지주는 한 행장이 건강상의 이유로 사의를 표명했다고 6일 밝혔다. 한 행장은 "본인의 치료가 장기화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경영 공백의 최소화를 위해 결정하게 됐다"면서 "불확실성이 가중되는 현재 상황에서 은행의 안정적 성장과 흔들림 없는 영업전략 추진을 위해 빠르게 (사임을) 결심했다"고 밝혔다.


한편 신한금융은 한 행장의 사의에 따라 근시일 내 자회사경영관리위원회를 열어 후임 은행장 후보를 추천할 예정이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원본보기 아이콘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