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효린 소속사 "사실 관계 확인중...피해자라 주장하는 분 직접 찾아뵙겠다"

최종수정 2019.05.26 16:16 기사입력 2019.05.26 16:16

댓글쓰기

가수 효린 / 사진 = 연합뉴스

가수 효린 / 사진 = 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김지현 인턴기자] 씨스타 출신 가수 효린이 ‘학교폭력 가해자’란 의혹에 휩싸인 가운데 효린의 소속사가 공식 입장을 내놓았다.


효린 소속사 브리지 측은 26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온라인상에 게재된 효린에 관한 글은 접하였으며, 현재 효린 본인은 15년 전에 기억이 선명하지 않은 상황이라 사실 관계를 확인 중에 있습니다”고 말했다.


이어 소속사는 “더불어 해당 글을 올리고 피해자라 주장하시는 분을 직접 찾아뵐 생각이며, 해결해 나가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고 말했다. 끝으로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합니다”라고 말했다.


앞서 25일 한 네티즌은 네이트판을 통해 효린에게 15년 전인 중학교 1학년 때부터 3년간 학교 폭력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글을 올렸다. 글쓴이는 효린의 졸업사진, 중학교 졸업장, SNS 메시지 등 구체적인 증거도 함께 게재했다.


이하 효린 측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효린 소속사 브리지입니다.


온라인상에 게재된 효린에 관한 글은 접하였으며, 현재 효린 본인은 15년 전에 기억이 선명하지 않은 상황이라 사실 관계를 확인 중에 있습니다.


더불어 해당 글을 올리고 피해자라 주장하시는 분을 직접 찾아뵐 생각이며, 해결해 나가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김지현 인턴기자 jihyunsports@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