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조국 "참여정부처럼 개혁 의지 확고…모든 것은 국민의 힘으로 해결"

최종수정 2019.05.26 13:24 기사입력 2019.05.26 13:2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황진영 기자]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은 26일 노무현 정부와 문재인 정부를 비교하면서 "지금은 국민의 지지가 더 높고, 당정청의 협력과 단결은 훨씬 튼실하다"고 밝혔다.


조 수석은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통해 "당시나 지금이나 개혁의지의 확고함은 동일하다"며 이 같이 적었다.


조 수석은 "2017년 5월 11일 민정수석비서관으로 부임하기 전후 읽었던, 2003년 1월 23일 문재인 민정수석비서관 내정자(당시 만 50세)의 일문일답을 다시 읽는다"며 문 대통령이 참여정부 초대 민정수석으로 내정된 직후 인터뷰에서 했던 "제도개혁에는 검찰, 경찰, 국정원도 예외가 될 수 없다”는 말을 소개했다.


문 대통령은 2003년 1월 23일 민정수석에 내정된 직후 대통령직 인수위원회 기자실에 들러 '제도 개혁의 범위가 어디까지인가'라는 질문에 이 같이 답했다.


조 수석은 지난 2월 15일 ‘국정원 검찰 경찰 개혁전략회의’에서 문 통령이 모두 발언을 통해 호소했던 "국민과 함께, 국민의 힘으로, 국민의 눈높이까지 쉼없이 개혁을 해나가야 합니다. ... 모두 함께 지치지 말고 추진해갑시다”는 말도 인용했다.

그러면서 "결국은, 모든 것은 국민의 힘으로 해결된다"고 적었다.





황진영 기자 you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