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머리카락 이용한 정밀 습도계 개발

최종수정 2019.05.02 12:00 기사입력 2019.05.02 12:00

댓글쓰기

머리카락 주인의 건강상태 분석 등 응용 기대

머리카락 기계공진기의 개요와 제작방법

머리카락 기계공진기의 개요와 제작방법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 한국연구재단(이사장 노정혜)은 이정철 카이스트 교수, 윤여원 한국과학기술연구원 연구원이 머리카락 기반의 기계공진기를 통해 정밀하게 습도를 측정하는 기술을 개발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연구 성과는 센서 분야 대표적 국제학술지인 '센서스 앤 액추에이터스'에 게재됐다.


머리카락은 습한 환경에서 팽창하는 성질이 있어 길이 변화를 측정하면 습도의 변화를 파악할 수 있다. 하지만 머리카락 길이의 직접적 측정법은 반응 속도가 느리고 지속적으로 수치를 보정해야 하기 때문에 정밀한 계측 수단으로는 활용될 수 없었다.

연구팀은 머리카락으로 '기계공진기'를 제작해 머리카락 길이가 아닌 공진 주파수를 측정했다. 레이저를 이용해 공진 주파수를 측정함으로써 습도계로서 활용이 가능했다. 습도가 증가하면 머리카락이 길어지면서 머리카락 공진기 내부의 인장력이 줄어들고 공진 주파수가 감소하는 경향을 이용한 것이다. 또한 습도 증가는 공진기의 관성의 크기도 증가시켜 공진 주파수의 감소에 영향을 미쳤다.


이정철 교수는 "일상에서 다량으로 배출돼 쓸모없는 생활쓰레기로 여겨지는 짧은 머리카락을 이용해 신속하고 정밀하게 습도를 측정할 수 있는 센서를 제작한 친환경적인 연구"라며 "습도 외에 머리카락의 물성에 영향을 미치는 다른 환경 인자를 측정하는 센서, 더 나아가서는 머리카락의 물성 측정을 통한 사람의 건강 상태 및 질병 분석에도 활용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철현 기자 kch@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게 배신감" 폭로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