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밥블레스유’, 간장게장 사연 주인공에 쿠폰 선물

최종수정 2018.07.06 10:00 기사입력 2018.07.06 10:00

댓글쓰기

사진=Olive ‘밥블레스유’ 방송화면 캡쳐

사진=Olive ‘밥블레스유’ 방송화면 캡쳐

썝蹂몃낫湲 븘씠肄


5일 방송된 Olive ‘밥블레스유’에서 사연을 보낸 시청자에게 간장게장 맛집 쿠폰을 전해 이목이 쏠리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 방송인 최화정, 김숙, 이영자, 송은이 등은 김숙이 추천한 서울 마포에 한 간장 게장 맛집을 방문했다.

이영자는 간장게장 집에 도착한 후 위생장갑을 끼며 먹을 준비를 마쳤다. 이후 음식이 등장하자 최화정은 “이럴 때 두 개씩 먹으면 큰일 난다. 내가 먼저”라고 말하며 음식을 시식했다.

이어 “뷰티풀”이라고 말하며 음식을 극찬해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이영자는 “이 집 진짜 잘한다”며 “언니 금수강산이 보인다”고 말했다. 이어 “간장게장은 그동안 아버지가 해준 것만 먹었다”며 “아버지한테 그동안 속았다”고 덧붙였다.

이후 김숙은 간장게장을 먹고 ‘밥블레스유’ 로고가 새겨진 종이 한 장을 꺼내 사인을 했다. 이는 앞서 출연진들을 간장게장 집으로 이끈 사연의 주인공에게 줄 쿠폰이었다.

사연의 주인공은 전 남자친구에게 큰돈을 빌려줬지만, 헤어지면서 받지 못했다는 사연을 보낸 바 있다. 김숙은 쿠폰을 식당 사장님에게 전달하며 “꼭 잘 보관해달라”고 당부해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신정환 "아파트 3~4채+빌딩…좀 살았다" 신정환 "아파트 3~4채+빌딩…좀 살았다" 마스크영역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