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그랜드 하얏트 서울 테라스 "베트남 미각 여행 떠나요"

최종수정 2018.07.04 10:49 기사입력 2018.07.04 10:49

댓글쓰기

그랜드 하얏트 서울 테라스 "베트남 미각 여행 떠나요"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선애 기자] 그랜드 하얏트 서울의 뷔페 레스토랑 테라스에서는 파크 하얏트 사이공의 셰프를 초청해 현지의 맛과 향을 살린 정통 베트남 퀴진을 20일부터 29일까지 열흘간 선보인다.
프로모션 기간 동안에는 파크 하얏트 사이공의 셰프 2인이 베트남 전 지역의 정통 요리 및 다국적 뷔페요리를 풍성하게 제공할 예정이다. 베트남은 남부와 중부, 북부 각 지역별로 식문화가 각기 다르게 발달했으며, 특히 남부 음식은 타지방에 비해 화려하고 다양한 식재료를 사용하기로 유명하다.

베트남 남부 대표 지역인 사이공에 위치한 파크 하얏트 사이공 호텔의 게스트 셰프인 푸옹 탄(Phuong Tan)과 상 킴(Sang Kim)은 쌀국수를 의미하는 포(pho), 스프링롤, 해산물 샐러드, 베트남식 치킨, 베트남 커리 등 베트남 각 지역을 대표하는 음식 중 한국인의 입맛에 잘 맞는 요리를 엄선해 소개한다.

쌀로 만든 국수를 의미하는 단어인 포는 야채, 특히 숙주가 들어가 시원하고 매콤한 소스와 곁들여지므로 시원하고 칼칼한 맛으로 한국인의 입맛과도 잘 맞다. 포와 함께 내놓는 얇게 저민 고기는 육수와 함께 원기를 회복하고 포만감을 줄 수 있어 건강식으로도 각광받고 있다. 이밖에도 프로모션을 방문한 고객은 현지에서만 맛볼 수 있는 이색 음식을 베트남 맥주와 함께 경험할 수 있다.
한편, 로비층에 위치한 ‘테라스’는 한면 전체가 유리로 되어 있어 서울의 멋진 경치를 감상하며 일품요리와 다양한 종류의 뷔페 요리, 그리고 음료를 즐길 수 있는 올데이 카페 & 뷔페 레스토랑이다. 홀 중앙에 전면 배치된 라이브 쿠킹 스테이션이 역동적인 생동감을 더하는 테라스 뷔페는 셰프가 즉석에서 조리하는 다양한 요리를 그 자리에서 즐길 수 있다. 또한, 야외 테라스 공간을 갖추고 있어 유럽의 정원에 있는듯 이국적이고 여유로운 분위기 속에서 식사를 즐길 수도 있다.

현지 셰프가 즉석에서 조리하는 다양한 정통 요리를 맛볼 수 있는 이번 프로모션은 점심, 저녁 뷔페로 만나볼 수 있다. 뷔페 이용 가격은 1인당 세금을 포함해 점심에 7만6000원, 저녁에 10만8000원이다.


이선애 기자 lsa@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박승희 "메달 상금 다 썼다…택배 작업도 혼자서" 박승희 "메달 상금 다 썼다…택배 작업도 혼자... 마스크영역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