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터키 기준금리 8.25% 동결…초단기 정책금리는 인하

최종수정 2014.08.27 22:18 기사입력 2014.08.27 22:1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현주 기자] 터키중앙은행이 긴축적 통화정책 기조를 유지했다. 물가상승 압력에 따라 초단기 정책금리만 인하한 것이다.

터키중앙은행은 통화정책위원회를 열어 기준금리인 1주일 환매조건부채권(REPO) 금리를 연 8.25%로 유지한다고 27일(현지시간) 밝혔다.
중앙은행은 지난 5월 1주일 REPO 금리를 10%에서 9.5%로 내린 것을 시작으로 6월에 8.75%로, 지난달 8.25%로 3개월 연속 인하했으나 이달에는 동결을 결정했다.

중앙은행은 정책금리 결정 배경으로 거시건전성 조치와 긴축적 통화정책에 따라 민간 소비가 적정 수준으로 안정됐으나 식품 위주로 소비자물가 상승이 우려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다만 중앙은행은 초단기 정책금리는 각각 0.75%포인트 낮췄다. 하루짜리 금리인 오버나이트 대출 금리는 12%에서 11.25%로, 오후 4~5시에 시중은행에 유동성을 공급하는 '오후 유동성 창구' 금리는 13.5%에서 12.75%로 각각 인하했다.
이현주 기자 ecolh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