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안국약품-한림대, 암 조기 진단기술 공동연구 협약

최종수정 2011.08.24 08:54 기사입력 2011.08.24 08:5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혜정 기자] 안국약품 은 한림대학교와 암 조기진단 기술 공동연구를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이에 따라 양측은 한림대 내에 공동연구소를 열고 '신규 바이오마커 발굴 엔진 개발 및 질병진단결정시스템'(Medical Decision Support System)개발에 착수한다.

양측은 바이오인포메틱스(생명정보학)를 이용한 다양한 암 진단 알고리즘과 소프트웨어 및 질병진단결정시스템을 개발해 상업화한다는 계획이다. 암 진단 알고리즘은 서울 아산병원과 한림대 부속 성심병원에서 임상시험을 통해 1차적으로 검증할 예정이다.

안국약품은 현재 다중 바이오마커(Multiplex Biomarker) 질병진단결정시스템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기존 단일마커 시스템의 낮은 암 검진율(약 30%)을 개선해 암 조기검진 정확도를 80% 이상으로 높인 체외진단시스템이라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안국약품 관계자는 "암종별 바이오마커 그룹을 발굴할 수 있기 때문에 다양한 암 진단키트 개발로 확대할 수 있는 플랫폼(Platform) 기술"이라며 "국내 제약사로는 최초로 다중 바이오마커 발굴기술에 대한 국내외 원천 특허와 기술을 확보했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또 "IT 기술을 이용해 암과 관련한 생체신호 중 최적의 바이오마커 그룹을 찾아내는 BT-IT 융합기술이라는 점에서 유망한 차대세 바이오기술로 주목받고 있다"면서 "2012년까지 암 조기진단이 가능한 진단키트 개발과 진단시스템 구축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박혜정 기자 park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