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상화폐 뉴스

중기중앙회, 상생형 스마트공장 성과나눔 발표회

최종수정 2019.08.13 14:00 기사입력 2019.08.13 14:00
중소기업중앙회 전경


[아시아경제 김대섭 기자] 중소기업중앙회는 상생형 스마트공장 성과나눔 발표회를 개최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날 발표회는 전북 완주 소재 대륜산업에서 열렸다. 상생형 스마트공장 지원사업으로 생산성이 향상된 사례를 동종 업계의 중소기업이 쉽게 벤치마킹할 수 있도록 마련했다.


대륜산업은 1994년 설립된 환기시스템 및 플라스틱 환풍기 제조업체다. 품질ㆍ생산성 혁신 등을 위한 스마트공장 구축을 통해 매출 증가는 물론 제품 불량률이 59% 감소했다.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했다. 스마트공장 시스템 구축 전 66명이던 고용인원이 86명으로 증가했다.


특히 삼성전자 소속의 멘토가 파견돼 혁신활동을 펼쳐 조립라인 레이아웃 재배치, 자재관리 표준화 등 40건 이상의 제조현장 개선이 이뤄지는 성과를 거뒀다.


전북 스마트공장 보급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식도 함께 개최했다. 전라북도와 전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 중기중앙회 전북지역본부, 삼성전자 등 7개 기관이 협약을 맺었다.


중기중앙회는 향후에도 스마트공장을 통한 일자리 개선, 제조 노하우 전수, 판로지원 등의 성과나눔 발표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두완정 중기중앙회 전북중소기업회장은 "성과나눔 발표회를 통해 스마트공장 구축을 희망하는 중소기업이 쉽게 다가서고, 대기업의 제조현장 혁신 노하우를 공유해 중소기업에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대섭 기자 joas1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