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女배구, 도미니카에 3-2 승리…몸풀린 김연경 20득점

최종수정 2021.07.29 13:49 기사입력 2021.07.29 13:45

댓글쓰기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 [이미지출처=연합뉴스]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최동현 기자] 김연경이 이끄는 한국 여자배구가 올림픽 3회 연속 8강 진출 가능성을 높였다.


한국은 29일 일본 도쿄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A조 조별리그 3차전에서 도미니카공화국(세계랭킹 7위)을 세트 스코어 3-2(25-20, 17-15, 25-18, 15-25, 15-12)로 승리했다.

예선전 첫 경기서 브라질에 패한 뒤 케냐와 도미니카공화국을 연속으로 꺾은 한국은 현재 2승 1패 전적을 기록중이다. 8강 티켓은 A조 6개팀 중 상위 4개팀에 돌아간다. 2승만 거둬도 경우에 따라 8강 진출이 확정될 가능성도 있다.


한국은 오는 31일 오후 7시40분 같은 장소에서 일본을 상대로 조별리그 4차전을 치른다. 일본을 이기면 8강행은 사실상 확정이다.


도미니카공화국은 이날 키 2m1의 장신 공격수 엘리사베트 마르티네스(20득점)를 앞세워 공격을 퍼부었지만 몸이 풀린 김연경을 막지는 못했다. 김연경은 이날 혼자서만 20점을 따내며 월드클래스를 입증했다. 김희진과 박정아도 분전해 각각 16점씩을 따냈다.

최동현 기자 nell@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한혜진 "전 남친, 남자 게스트와 오래 대화했다고 난리쳐" 한혜진 "전 남친, 남자 게스트와 오래 대화했...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