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침마당' 하보미 "할아버지, 생계 위해 중국으로 떠나"

최종수정 2019.08.14 10:07 기사입력 2019.08.14 10:07

댓글쓰기

가수 하보미가 '아침마당'에 출연해 '찔레꽃'을 부르며 노래와 관련된 사연을 전했다./사진=KBS1 방송 캡쳐

가수 하보미가 '아침마당'에 출연해 '찔레꽃'을 부르며 노래와 관련된 사연을 전했다./사진=KBS1 방송 캡쳐



[아시아경제 김윤경 기자] 가수 하보미가 자신의 할아버지와 관련한 이야기를 전했다.


14일 방송한 KBS1 교양 프로그램 ‘아침마당’은 광복절 기획으로 진행됐다.


방송에 출연한 하보미는 “일제강점기에 할아버지께서 생계를 위해 중국 하얼빈으로 건너가신 후 일을 하고 결혼도 하셨다”고 말했다.


이어 “항상 한국땅을 그리워하셨다. 한국 노래를 많이 부르셨다”고 덧붙였다.


하보미는 “한국에 할아버지의 친누나분이 계셨는데, 1990년대에 연락할 수 있는 방법이 라디오밖에 없었다. 세 번 정도 편지를 써서 찾으셨다”고 전했다. 또 “가족들도 만나고 산소도 가셨었다”고 말했다.

이날 하보미는 '다시 부르는 겨레의 노래' 코너에서 백난아의 '찔레꽃'을 열창했다.


그는 '찔레꽃'에 대해 "할아버지께서 주무실 때 고향을 그리며 들으셨기 때문에 굉장히 익숙한 노래다"라고 설명했다.




김윤경 기자 ykk0226@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