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한항공, 故조양호 회장에 퇴직금 494억원 지급

최종수정 2019.08.14 17:30 기사입력 2019.08.14 17:1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대한항공 이 지난 4월 별세한 고(故)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에게 퇴직금 494억여원을 지급한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대한항공은 고 조 회장에게 총 472억2205만원의 퇴직금을 지급했다. 기타 근로소득(22억3260만원) 을 더하면 고 조 회장에게 지급된 전체 퇴직금 규모는 494억5465만원이다.


대한항공 측은 "임원퇴직금 지급 규정에 따라 퇴임 당시 월평균 보수와 직위별 지급률(6개월) 및 근무기간 39.5년을 고려해 지급했다"고 설명했다.


대한항공은 이에 더해 고 조 회장에게 급여(14억2668만원), 상여(1억7215만원) 등을 지급했다. 이로 인해 고 조 회장이 수령한 근로소득 및 퇴직소득은 총 510억535만원으로 집계됐다.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