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국타이어, 포르쉐 타이칸에 OET 공급

최종수정 2020.07.09 09:16 기사입력 2020.07.09 09:16

댓글쓰기

한국타이어, 포르쉐 타이칸에 OET 공급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이하 한국타이어)가 포르쉐 브랜드의 최초 전기 스포츠카 모델인 ‘타이칸’에 전기차용 초고성능 타이어 ‘벤투스 프리미엄 스포츠’를 신차용 타이어(OET)로 공급한다.


이번에 공급하는 ‘벤투스 S1 에보3 ev’는 고성능 전기 스포츠카의 특성에 맞춘 전기차용 초고성능 타이어로, 강력한 주행성능을 구현하면서도 무게와 소음, 회전저항 등을 최소화된 제품이다. 특히 엔진음이 없는 전기차 특성에 맞춘 트레드 패턴을 적용해 노면 소음을 최소화했다.

한국타이어는 크로스오버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모델 ‘마칸’의 신차용 타이어 공급을 통해 포르쉐와 처음 파트너십을 맺은 이후, 2019년 슈퍼 프리미엄 SUV 모델 3세대 ‘카이엔’에도 공급을 이어갔다.


포르쉐 타이칸은 93.4㎾h의 고용량 배터리와 고성능 듀얼모터를 탑재하여 최고출력 761마력, 최대토크 107.1kg.m의 강력한 성능을 발휘하며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가속하는데 2.8초 밖에 걸리지 않는다.


한편, 한국타이어는 최근 ‘ABB FIA 포뮬러 E 월드 챔피언십’에 3세대(Gen3) 경주차가 도입되는 2022/23 시즌부터 전기차 타이어를 독점 공급할 파트너로 선정된 바 있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