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새 집행위원회 출범

최종수정 2021.10.19 09:14 기사입력 2021.10.19 09:14

댓글쓰기

사진=BIFAN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이슬 기자]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집행위원장 신철)가 제9기 집행위원회를 구성했다.


19일 BIFAN은 김원국·김인숙·최낙용 대표와 이윤정 감독 등 신임위원 4인을 포함해 15인을 발표했다. 이들은 오는 2024년 8월 31일까지 향후 3년간 집행위원으로 활동한다.

집행위원은 총회와 이사회가 결의하거나 위임한 사항, 조직위원장이 부의한 사항, 신규 사업의 건의, 총회와 이사회에 부의할 안건, 기타 영화제 발전에 관한 건의사항 등을 논의하게 된다.


김원국 하이브미디어코프 대표는 '내부자들'(2015), '덕혜옹주'(2016), '남산의 부장들'(2019),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2019), '행복의 나라로'(2020) 등을 제작했다.


김인숙 대표는 게임 서비스 및 마케팅 분야의 전문가로, 지난 2015년 유니티 코리아에 새롭게 합류했다. 김 대표는 한게임과 EA코리아에서 다양한 게임을 국내에 성공적으로 퍼블리싱했다.

최낙용 한국예술영화관협회 대표는 영화 다양성 증진에 배전의 노력을 경주하고 있다. 영화사 백두대간과 아트하우스 모모 부사장인 최 대표는 다큐멘터리 '노무현입니다'(2018) 등을 제작했고, '김군'(2018) 등을 공동제작했다. 최근 다큐멘터리 '노회찬 6411'을 명필름 등과 공동제작했다. 경기영상위원회 이사로 활동하고 있다.


이윤정 감독(한국영화감독조합(DGK) 부대표)은 '달콤, 살벌한 연인'(2006)과 '좋은 놈, 나쁜 놈, 이상한 놈'(2008) 의 스크립터를 맡았다. 정우성·김하늘 주연 '나를 잊지 말아요'(2015)로 데뷔했다. 한국판 오리지널 SF 앤솔러지 시리즈를 표방한 ‘SF8’의 일원으로 '우주인 조안'(2020)의 각본·감독을 맡아 제24회 BIFAN에 참여했다.


이이슬 기자 ssmoly6@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카리나 '치명적 미소' [포토] 제시카 '시크한 아우라' [포토] 노제 '시크한 미모'

    #연예가화제

  • [포토] 노제 '인형같은 미모' [포토] 고현정 '독보적인 아름다움' [포토] 제니 '일상이 화보'

    #스타화보

  • [포토] 클라라 '파격 시스루' [포토] 손미나 "운동의 맛" [포토] 클라라 '독보적 S라인'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추천 연재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