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여친이랑 헤어져 우울하고 잠도 안 오고 자꾸 나쁜 생각만 들어요. 그럴 땐, 000!

최종수정 2021.08.21 08:30 기사입력 2021.08.21 08:30

댓글쓰기

우리 몸에 도움을 주는 음식(상황별)

[아시아경제 이진경 기자] 화가 나거나 스트레스 받을 때 매운 음식이나 달달한 디저트가 생각나지 않나요? 기분에 따라 떠오르는 음식은 저마다 다르지만 우리 몸에 정말 필요하고 도움을 줄 수 있는 음식은 따로 있다고 합니다. 특정 음식을 상황에 맞게 챙겨 먹으면 필요한 영양소가 내 몸에 채워지고 에너지를 생성하여 더 좋은 효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 그렇다면 상황별 어떤 음식을 먹어야 좋은지 살펴보고 오늘만큼은 내가 먹고 싶은 것보다 내 몸이 필요로 하는 음식으로 식사를 해보는 건 어떨까요?


1. 우울하고 피로할 때 전어!

전어는 피로를 해소하고 노폐물을 배출시킵니다. 또한 두뇌 활성에 영향을 주어 치매 예방과 우울증 완화에 도움을 준다고 합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2. 실연, 의욕 저하로 눈물 날 때 초콜릿!

불안이나 실연 등 눈물 나는 우울한 감정 치유에는 페닐에틸아민 성분이 효과가 있는데요. 이는 초콜릿에 풍부하게 함유되어 있습니다. 따라서 초콜릿을 섭취하면 사랑에 빠졌을 때 나오는 세로토닌 분비를 촉진시키고 체내 엔도르핀이 많이 생성되어 우울한 감정을 극복하는 데 도움이 됩니다. 특히 카카오 함량이 높은 다크초콜릿이 더 좋다고 하네요.

썝蹂몃낫湲 븘씠肄


3. 부정적인 생각이 들 때 유산균!

우울증으로 안 좋은 생각이 들 때 먹으면 좋은 음식이 있습니다. 바로 요거트 인데요. 네덜란드 레이던대학 연구팀은 그릭요거트를 먹으면 프로바이오틱스 덕분에 체내 부정적인 생각이 줄어든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고 합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4. 잠이 오지 않을 때 우유, 체리!

잠이 오지 않는 것은 세로토닌과 멜라토닌의 결핍에서 나타나는데 몸과 마음을 안정시키는 세로토닌과 생체리듬에 관여하는 멜라토닌 호르몬 생성을 촉진하는 음식을 먹는 것이 도움이 됩니다. 여러 수면 전문가들은 숙면을 돕는 음식으로 우유 한 잔을 권하는데 우유 속에 두 호르몬의 생성을 촉진하는 트립토판 물질이 들어있기 때문입니다. 우유 외에도 체리는 수면 주기를 조절하는 멜라토닌 성분이 풍부한 과일입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5. 의욕이 없을 때 연어!

환절기에는 일조량이 적어져 무기력감을 느끼기 쉽다고 합니다. 이럴 때는 햇빛에서 얻을 수 있는 비타민 D가 풍부한 연어를 섭취하는 것이 좋다고 합니다. 고등어나 달걀을 함께 섭취하면 그 효과를 두 배로 얻을 수 있다고 하네요.

썝蹂몃낫湲 븘씠肄


6. 외로울 때 감자튀김!

외로움이 느껴질 때 감자튀김을 먹으면 한결 기분이 나아지는 것을 느낄 수 있다고 하는데 이는 감자튀김 속에 우리 기분을 풍요롭게 하는 세로토닌 화학물이 풍부하기 때문입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7. 정신이 산만할 때 박하사탕!

박하사탕의 예리한 맛은 정신적 안정과 한 가지 일에 집중할 수 있는 도움을 줍니다. 게다가 박하에 들어있는 리모넨 성분 또한 두뇌를 잘 돌아가게 도와주고 집중력을 키우는데 효과가 있다고 하니 중요한 업무를 앞두고 박하사탕을 먹으면 도움이 되겠죠?

썝蹂몃낫湲 븘씠肄


8. 이른 아침 정신 못 차릴 때 달걀!

신경전달물질인 도파민이 분비되어야 맑은 정신을 유지할 수 있는데 이 도파민 분비를 자극하는 영양분은 필수 아미노산으로 단백질이 풍부한 음식에 많이 들어있다고 합니다. 필수 아미노산이 이상적인 비율로 들어있는 달걀을 맑은 정신이 필요한 아침에 식사 대용으로 섭취하면 좋다고 하네요.

썝蹂몃낫湲 븘씠肄


9. 부종이 있거나 혈액순환이 원활하지 않을 때 팥, 팽이버섯, 양파, 미역, 배!

부종을 없애는 데 팥이 탁월한 효과가 있습니다. 팥에는 이뇨작용을 돕는 사포닌과 배변 활동을 돕는 식이섬유가 풍부하여 체내 독소 배출을 원활하게 합니다. 혈액순환이 잘 안될 때는 팽이버섯을 먹어도 효과를 볼 수 있다고 합니다. 팽이버섯은 비타민B가 풍부하고 소화를 잘 되게 도와주며 혈압을 안정시키는 효과가 있습니다. 전날 염분이 높은 음식을 먹어 몸이 부었을 때는 미역, 양파, 배 같은 나트륨 배출을 돕는 칼륨이 풍부한 음식을 섭취하는 것도 좋다고 하네요.

썝蹂몃낫湲 븘씠肄


10. 몸살이나 감기 기운이 있을 때 인삼, 유자!

몸이 으슬으슬하고 감기 증상이 느껴질 때 몸을 따뜻하게 하는 인삼을 먹는 것이 좋다고 합니다. 인삼 속 사포닌 성분이 면역력과 폐, 간 등 주요 장기의 기능을 높여 줄 뿐만 아니라 감기에 걸리는 횟수를 줄이고 감기 회복 시간을 줄여주는 효능이 있다고 합니다. 인삼을 섭취하는 가장 쉬운 방법은 차로 우려내 마시는 것인데 이때 유자를 함께 배합하면 효과를 더욱 높일 수 있다고 합니다. 유자는 바나나의 10배, 레몬의 3배 많은 비타민C를 함유하고 있어 감기 예방과 피로 해소에 좋다고 합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이진경 기자 leejee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카리나 '치명적 미소' [포토] 제시카 '시크한 아우라' [포토] 노제 '시크한 미모'

    #연예가화제

  • [포토] 차예련 '우월한 길이' [포토] 노제 '인형같은 미모' [포토] 고현정 '독보적인 아름다움'

    #스타화보

  • [포토] 홍수아 '파격 보디 프로필' [포토] 제시 '시선집중 몸매' [포토] 슈왈제네거 혼외자 바에나, 몸매가 '부전자전'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추천 연재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