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서울시 책임있는 대안 마련까지 유족·시민과 함께 지원가능한 방법 모색할 것"

최종수정 2021.07.28 23:35 기사입력 2021.07.28 23:35

댓글쓰기

서울시의회 더불어민주당 27일 논평 통해 오세훈시장의 반복된 불통과 편의주의적 행정에 깊은 유감 거듭 표명 ..."광화문광장 민주화와 생명안전 의미를 담아내는 공간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혀

"서울시 책임있는 대안 마련까지 유족·시민과 함께 지원가능한 방법 모색할 것"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서울시의회 더불어민주당(조상호 대표의원·사진, 서대문4)은 27일 세월호 유가족들이 세월호 추모 기억공간을 자진해체하고 서울시의회에 임시공간을 마련하게 됨에 따라 오세훈 시장과 서울시의 반복된 불통과 편의주의적 행정에 깊은 유감을 거듭 표명하지 않을 수 없다고 밝혔다.


서울시의회 더불어민주당 대변인 송명화 서울시의원은 이날 논평을 내고 서울시의회 더불어민주당은 그동안 세월호 참사 추모공간 이전 대책마련을 위한 TF를 구성하는 등 세월호 참사 유가족들과 여러 차례 간담회를 갖고, 광화문 재구조화에 따른 기억관의 임시이전이 불가피하게 됨에 따른 대안 마련을 위해 다각도의 노력을 다해 왔다며 이같이 밝혔다.

먼저, 세월호 희생자 추모 공간 마련 및 시민안전의식 증진을 위한 사업 등에 누구보다도 앞장서야 할 오세훈 시장과 서울시의 반복된 불통과 편의주의적 행정에 깊은 유감을 거듭 표명하지 않을 수 없다.


서울시의회 더불어민주당은 4ㆍ16세월호 참사 피해구제 및 지원 등을 위한 특별법 및 이에 따른 서울특별시 4ㆍ16세월호 참사 희생자 추모에 관한 조례에 따라 세월호 참사 희생자 추모와 추모공간 조성 및 안전의식 증진을 위한 사업 등이 중단없이 계속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또, 이런 노력이 서울시장의 책무로 정해진 점에서 서울시장을 지속적으로 적극 설득, 서울시의 책임있는 대안이 마련되기 전까지 서울시의회 차원에서 지원가능한 다양한 방법을 모색할 것이라고 밝혔다.

앞으로도 서울시의회 더불어민주당은 세월호 참사 희생자 추모 및 추모공간 마련 등을 위한 서울시와 협의가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유족 및 서울시민과 함께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상호 대표의원도 이날 "세월호 참사는 국민 모두가 보듬어야 할 시대의 아픔이며, 적어도 우리 사회가 인간존중과 생명안전 중심의 사회로 나아가는 경종을 울린 중요한 계기가 됐다"고 강조, "광화문 광장이 세월호 참사에서 촛불혁명으로 이어지는 과정에서 태동된 민주화와 시민안전의식에 관한 역사를 온전히 담아내는 공간이 되도록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부분 세세하게 적어"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