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부동산

|

위례신도시 거여역 역세권 오피스텔 6월 분양한다…생활 편리한 주거형 오피스텔 ‘송파위례 아피체’

위례신도시 거여역 역세권 오피스텔 6월 분양한다…생활 편리한 주거형 오피스텔 ‘송파위례 아피체’

최종수정 2021.06.25 09:00 기사입력 2021.06.25 09:00

댓글쓰기

위례신도시 거여역 역세권 오피스텔 6월 분양한다…생활 편리한 주거형 오피스텔 ‘송파위례 아피체’
썝蹂몃낫湲 븘씠肄

위례신도시에서 중대형 주거형 오피스텔 ‘송파위례 아피체’가 이달 분양을 예고해 강남 일대로 출퇴근하는 수요자들과 신혼부부 등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단지가 자리한 위례신도시는 2기 신도시 가운데 매서운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평균매매가 상승률 최고를 기록 중으로, 61%에 육박한다. 최근 4년 동안 광교가 44%, 판교가 47% 상승한 것과 비교하면 상승세가 두드러진다. 송파위례 아피체는 송파, 하남, 성남 등 크게 3구역으로 나뉘는 위례신도시 내에서도 황금입지로 평가되는 송파권에 건립을 예정해 향후 프리미엄도 상당할 것으로 기대된다.

위례신도시의 매서운 상승세를 견인한 것은 서울 접근성이 가장 좋고 강남이 인접한 지리적 장점 때문으로 분석된다. 서울 도심에서 보기 어려운 풍부한 녹지비율도 위례신도시의 장점이며, 탄탄한 인프라가 확보돼 지역거점으로서 자족생활도 가능하다. 위례신사선 등 최근에 진행 중인 복합적인 교통망 개발 호재로 인한 수혜가 기대돼 미래전망도 우수하다. 이러한 상승세가 당분간 이어질 것으로 전망되면서, 최근 실수요자들의 주거 선호도가 높은 지역으로 위례신도시가 급부상 하고 있다.


송파위례 아피체는 주변 인프라가 탄탄하게 들어선 거여역 역세권에 들어설 예정이다. 생활의 편리함이 기대되는 이유다. 이마트 트레이더스 및 CGV 등이 입점한 대형 쇼핑문화 복합시설인 스타필드시티 위례가 가까이 자리해 쇼핑이나 문화생활을 즐기기 좋다. 더불어 강남권에 자리한 롯데월드와 롯데몰, 코엑스 등 각종 생활편의시설도 가까이 누릴 수 있다.


쾌적함도 갖췄다. 위례신도시 내에는 수변공원 등 풍부한 녹지공간이 조성돼 있다. 장지근린공원, 장지천 수변공원, 남한산성 등이 오피스텔에서 가까이 자리해 여가를 즐기기가 편리하다. 학세권 오피스텔로도 인기다. 도보로 통학이 가능한 거리에 거원초, 거원중이 있어 자녀의 안전한 통학을 기대할 수 있다. 2022년 개교가 예정된 거암초와 거암중, 덕수고, 하남위례도서관 등 다양한 교육시설도 근거리다.

교통환경도 호평 된다. 사통팔달 교통망을 갖춰 서울 도심이나 수도권 각 지역에 빠르게 연결된다. 위례지구 북측도로와 장지동길(터널 공사 중), 서울외곽순환도로, 서하남IC 진출입로가 가까워 차량을 이용하기가 편리하다. 대중교통 이용편의도 좋아진다. 경전철인 위례신사선(강남구 신사동~위례중앙) 및 위례선 트램이 진행되고 있어 향후 강남권 이동 편의가 대폭 강화될 전망이다.


북위례 개발과 위례신사선, 위례선 트램 등 단지 주변에서 진행 중인 다양한 호재로 인한 프리미엄도 기대할 수 있다.


송파위례 아피체는 지하 5층~지상 15층 44㎡, 57㎡, 59㎡ 3개 타입 총 117세대 규모로 조성될 예정이다. 이 오피스텔은 다양한 혁신설계를 주거 공간에 반영해 신혼부부 또는 직장인 수요자들의 거주에 최적화됐다는 평을 받고 있다.


먼저, 3-Bay(59㎡), 2-Room 설계 등 주거 트렌드를 반영한 특화설계가 다양하게 적용돼 개방감과 기능성이 아파트에 견주어도 손색이 없다. 개별공간의 독립성도 확보됐다. 실용적인 인테리어 디자인이 적용되며, 풀퍼니시드 시스템도 갖춰져 효율적이 생활도 기대할 수 있다.


한편, 송파위례 아피체 홍보관은 사전 예약 후 방문하면 보다 안전하고 자세한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최봉석 기자 mail00@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용건 연인 A씨 측 "변호사 선임 후 태도 돌변…끝까지 갈 것" 김용건 연인 A씨 측 "변호사 선임 후 태도 돌...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