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담양군, 연명의료 결정제도 홍보 나서

최종수정 2021.06.23 23:30 기사입력 2021.06.23 23:30

댓글쓰기

사전연명의료의향서 등록으로 환자 본인의 의사가 존중받는 문화 조성

담양군, 연명의료 결정제도 홍보 나서
썝蹂몃낫湲 븘씠肄


[담양=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김춘수 기자] 담양군이 연명의료 결정 제도의 정착과 체계화를 위해 군민 홍보에 나섰다.


23일 군 보건소에 따르면 호스피스·완화의료 및 임종 단계에 있는 환자의 연명의료 결정에 관한 법률 시행에 따라 지난 2019년 7월 26일 사전연명의료의향서 등록기관으로 지정됐으며 상담과 등록 등의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현재 담양군은 사전연명의료의향서에 820명이 동의했으며, 등록률은 2%로 전남 등록현황보다 약 0.2%가 낮은 실정이다.


사전연명의료의향서는 임종 과정에 있다는 의학적 판단을 받으면 연명의료를 받지 않겠다는 의사를 미리 밝혀두는 서류로, 19세 이상이면 건강한 사람도 지정 등록기관을 통해 충분한 설명을 듣고 작성할 수 있다.


사전연명의료의향서의 작성된 내용은 연명의료 정부 포털-국립 연명의료 관리기관에서 조회가 가능하며 본인의 의사에 따라 언제든지 철회할 수 있다.

연명의료는 임종 과정에 있는 환자에게 하는 심폐소생술, 혈액투석, 항암제 투여, 인공호흡기 착용 등의 의학적 시술로서 치료 효과 없이 임종 과정의 기간만을 연장하는 것을 말한다.


군 관계자는 “최근 무의미한 연명의료를 중단할 의향이 있는 군민이 늘며 환자 본인의 의사가 존중받는 문화가 정착되고 있다”며 “주민들에게 편의를 제공하고 보건지소와 보건진료소에도 상담과 신청이 가능하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김춘수 기자 ks7664@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게 배신감" 폭로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