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ICT와 전통의 만남…백제 세계문화유산 AR로 즐긴다

최종수정 2021.06.21 09:19 기사입력 2021.06.20 09:00

댓글쓰기

LG유플러스, 공주시·부여군·충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과 MOU 체결

ICT와 전통의 만남…백제 세계문화유산 AR로 즐긴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차민영 기자] 백제의 아름다운 세계문화유산을 5G 28㎓ 기술로 더 실감나게 체험할 수 있게 된다.


LG유플러스 는 공주시, 부여군, 충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과 백제 세계문화유산과 연계한 5G 28㎓ 기반 실감형 콘텐츠를 선보인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백제 세계유산활용 콘텐츠 구축 사업’은 문화재청에 의해 선정된 2021년 신규 공모사업 일환이다. 실감형 기술을 활용한 문화유산 콘텐츠 제작·보급 확산을 위해 약 40억원의 재원이 투입된다. 유네스코에 등재된 백제 세계유산의 가치를 알리기 위해 5G 미디어아트 공연, 유산 향유 프로그램 등을 통한 문화재 페스티벌을 운영한다.


각 기관은 이번 사업 추진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콘텐츠 기획·네트워크 구축?국내외 홍보를 위해 유기적인 협력에 나서기로 합의했다. ▲콘텐츠 제작을 위한 공동 펀드 조성 ▲세계문화유산 홍보를 위한 영상 콘텐츠 제작 ▲국내외 네트워크를 활용한 홍보 지원 ▲5G 영상 관람이 가능한 기가급 네트워크존 구축 ▲기업·지자체·진흥원의 상생을 위한 시너지 방안 모색 등을 추진한다.


각 지자체는 7월부터 백제의 역사와 문화를 주제로 하는 공간을 마련한다. 이후 부여군은 8월 6일부터 9월 5일까지 부여 정림사지에, 공주시는 9월 25일부터 10월 24일까지 공주 공산성 등에서 행사를 개최한다.

LG유플러스 는 여기에 5G 28㎓ 네트워크를 더해 진흥원의 미디어아트와 야외조명기술을 연계시킨다. 프로젝트 맵핑, 레이저, 대형 LED, 메시스크린, 광섬유, 아크릴 조형 등을 통해 백제의 문화유산을 관람객에게 전달한다는 계획이다. 현장에는 5G 28㎓ 체험존을 마련해 세계 최초 5G AR글래스인 ‘U+리얼글래스’로 실감형 콘텐츠를 감상할 수 있도록 한다. 관람객들은 역사적 공간을 소개하는 콘텐츠를 증강현실로 눈앞에 띄워 감상할 수 있다.


LG유플러스 는 진흥원과 MZ세대를 위한 홍보 콘텐츠도 제작한다. U+아이돌Live 서비스의 대표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 인기 아이돌 그룹이 공주와 부여의 문화 유산을 둘러보고 소개하는 콘텐츠를 공동 제작한다. 4K로 제작될 해당 콘텐츠는 부여 정림사지 개막식에 공개되며 LG유플러스 가 의장사로 있는 글로벌 5G 콘텐츠 연합체 ‘XR얼라이언스’를 통해 해외 일부 지역에서 모바일 콘텐츠로도 제공될 예정이다.


김정섭 공주시장은 “올해는 무령왕릉 발굴 50주년이자 백제의 중흥을 이끈 무령왕이 갱위강국을 선포한지 1500년이 되는 해로 갱위강국의 뜻을 새겨 다시 강한 공주를 만들기 위한 원년”이라며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세계유산으로 등재된 찬란했던 웅진백제문화의 우수성과 탁월성을 최첨단 실감콘텐츠로 통해 널리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박정현 부여군수는 “옛 사비백제는 문화적으로 백제가 가장 번성하던 시기로 백제금동대향로나 의자왕이 일본왕에게 선물한 현존하는 가장 오래된 바둑판인 목화자단기국을 보면 알 수 있다”며 “이번 LG유플러스 와의 업무협약을 통해 세계유산 백제역사유적지구의 탁월한 보편적 가치를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맹창호 충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장은 “아날로그 방식의 문화재 기록·보존에서 벗어나 첨단과학기술 등을 활용한 문화재 보존·활용 방식이 실감콘텐츠 중심으로 대전환이 이뤄지고 있다”며 “백제세계유산 우수성을 알릴수 있는 최적의 페스티벌로 구성하겠다”고 강조했다.


최윤호 LG유플러스 XR서비스담당(상무)은 “ LG유플러스 의 네트워크 및 콘텐츠 역량과 지역을 연계한 실감형 미디어로 공주·부여가 국내 여행족들에게 새로운 명소로 부각되길 기대한다”며 “특히 당사의 오리지널 모바일 예능 ‘잇힝트립’이 지역 명소와 맛집을 MZ세대들에게 알리는 대표 콘텐츠로 자리매김하고, 이를 통해 지자체와 상생의 기회가 확대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차민영 기자 blooming@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게 배신감" 폭로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