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경남도, 기후변화 대응 신소득작물 육성 토론회 개최

최종수정 2021.06.18 19:30 기사입력 2021.06.18 19:30

댓글쓰기

사과 낙과피해 등 자연재해 대응 방안 논의

경남도, 기후변화 대응 신소득작물 육성 토론회 개최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박새얀 기자] 경상남도는 18일 서부청사에서 기후변화 대응 신소득작물 육성 방안 마련을 위해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는 기후변화로 인한 농작물에 대한 자연재해에 대응하고 새로운 소득작물 육성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것이다.

농정국에서는 기후변화로 발생하는 자연재해 극복 방안과 신 소득작물에 대한 체계적인 육성 필요성을 제안했다.


농업기술원에서는 기후변화 대응 연구개발과제로 사과원 저온 피해 경감을 위한 미세살수 방법과 자연재해와 기후변화 대응 방안을 마련 계획을 발표했다.


황연현 원예연구과장은 최근 우리나라 평균 기온이 1.8℃ 상승 속도 증가해짐에 따라 새로운 아열대과수, 난지 적응 과수재배가 유리해지고 있음을 밝혔다.

농업기술원에서는 아열대과수로 애플망고, 패션푸르트와 레드계통 품종육성과 재배기술 연구 중임을 밝혔다.


토론 시간에서 정재민 농업기술원장은 "최근 3년간 자연재해 피해를 많이 입은 사과 품목이 올해도 낙과 피해가 발생했다"며 "방상팬 보급과 함께 저온 저항성 강화를 위해 꽃눈에 붕소와 칼슘 성분의 영양분을 충분히 공급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농업기술원 기술보급과장은 도내 주력 품목인 사과, 배를 비롯해 체리, 블루베리 등 소과종의 도입 확대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영남취재본부 박새얀 기자 sy77@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무쌍 미녀' 김연아, 쌍꺼풀 점점 짙어져…물오른 미모 공개 '무쌍 미녀' 김연아, 쌍꺼풀 점점 짙어져…물...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