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제2의 잠실’ 기대감에 들썩이는 천호대로변…초역세권 단지 ‘강동역 마크원’ 눈길

최종수정 2021.07.22 09:52 기사입력 2021.06.17 14:29

댓글쓰기

천호재정비촉진지구 개발 배후 단지로, 5호선 연장 호재 수혜 직접 기대돼 인기 전망

서울 강남권의 강세가 여전이 지속되고 있다. 정부가 집값 급등의 진원지로 강남 일대를 지목, 세금 및 대출 규제와 공시지가 현실화, 공급 대책 등 강력한 부동산 규제 대책을 내놓고 있음에도 강남 일대가 승승장구 중이다. 집값 역시 위세가 나날이 높아지고 있다.


특히 눈길을 끄는 것은 강남 또는 송파로 쏠려 있던 개발 호재가 최근 들어 동쪽으로 옮겨가면서, 강동구를 향한 관심이 높아진 것이다.

한국부동산원에 따르면,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지수는 지난 5월 116.3으로 연초 대비 2.4P 상승했다. 이 가운데 강남, 서초, 송파, 강동을 포함하는 동남권 매매가격지수는 평균보다 높은 2.9P 올라 118.6을 기록했다. 강동구는 송파구의 뒤를 바짝 따라가고 있으며, 매매가격지수도 강남, 서초보다 높은 119.3을 기록했다.


이러한 강동구의 약진은 개발 호재와 교통망 확충이 지속되고 있기 때문이다. 강동구 개발의 대표주자는 천호-성내재정비촉진지구, 천호뉴타운 사업이 있다. 총 6개 권역을 중심지형과 주거지형으로 구분해 개발을 진행하는 사업으로, 재개발이 모두 완료되면 일대가 ‘제2의 잠실’로 거듭날 전망이다.

‘제2의 잠실’ 기대감에 들썩이는 천호대로변…초역세권 단지 ‘강동역 마크원’ 눈길
썝蹂몃낫湲 븘씠肄

천호-성내재정비촉진지구 사업은 강동구 대표상권인 천호대로변을 중심으로 업무와 상업, 주거가 어우러진 복합주거지를 조성하는 내용을 골자로 한다. 이에 해당 사업의 직접적인 수혜가 기대되는 신규 단지 ‘강동역 마크원’이 덩달아 주목을 받고 있다.


강동역 마크원은 실수요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중소형 평형 위주로 구성되며, 각종 인프라가 주변에 들어서 생활의 편리함을 기대할 수 있다.

단지 위쪽으로부터 5호선 강동역 4번 출구까지 약 20m 거리에 불과해 지하철역이 맞닿아 있는 초역세권의 장점도 누릴 수 있다. 5호선은 종착역인 상일동역에서 하남검단산역까지 7.7Km가 연결되는 연장 구간이 지난해 3월 개통돼 고덕강일지구는 물론 미사와 하남까지 빠르게 이동할 수 있게 됐다. 업무와 상업, 주거 초고층 복합개발로 강동 관문의 중심이 될 천호대로변과 접해 올림픽 대로에 진입하기도 좋다.


자녀의 안심 통학도 가능하다. 가까이 성일초등학교가 있고 성내중, 한상중, 영파여중, 둔촌중 등이 근거리에 들어서 있다. 인접한 곳에 배재고, 한영외고, 보인고, 둔촌고, 보성고 등 명문학군도 형성돼 교육 여건이 훌륭하다.


다양한 인프라가 단지 주변에 들어서 있어 생활 편의를 해결하기도 좋다. 이마트 천호점과 2001 아울렛 천호점, 하나로마트 등 대형 쇼핑시설이 근거리에 위치해 있다. 올림픽공원, 일자산공원, 길동생태공원, 강동성심병원 등 쇼핑과 문화, 레저 인프라도 다채롭게 자리해 있다.


강동역 마크원 관계자는 “현재 재정비촉진구역 내 잇따른 사업 성공으로 인해 천호대로변 일대 주거환경이 대폭 개선되고 있다”면서 “송파구가 가까워 같은 생활 인프라가 공유되며, 강남 생활권도 공유할 수 있는 초역세권 단지다”라고 말했다. 이어 “청약통장 유무와 상관없이 조합원 신청이 가능해 합리적인 가격으로 내 집을 마련할 수 있는 기회다”라고 설명을 덧붙였다.


한편, 강동역 마크원 홍보관은 서울시 송파구에 위치해 있으며, 코로나19 예방과 방문객 편의, 방문자 간 접촉 최소화를 위해 사전 방문 예약제를 실시하고 있다.


최봉석 기자 mail00@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게 배신감" 폭로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