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삼성 준법위 "주요 계열사 노사교섭 현황 점검…법률 준수 당부"

최종수정 2021.06.15 21:36 기사입력 2021.06.15 21:36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정현진 기자] 삼성 준법감시위원회가 삼성전자 등 주요 계열사의 노사교섭 현황을 점검했다고 15일 밝혔다.


준법위는 이날 서울 서초구 삼성생명 서초타워에서 정기회의를 열고, 삼성전자와 삼성SDI, 삼성전기 등 7개 협약사의 인사 담당자로부터 노조 현황 및 노사 교섭 상황을 보고 받았다고 밝혔다.

지난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무노조 경영' 폐기 선언을 한 이후 삼성전자는 노조 공동교섭단과 단체협약 체결을 위해 지난해 말부터 교섭을 진행하고 있다. 준법위는 각 계열사에 향후 교섭 과정에서 관련 법률을 준수하고, 상호 협력적 노사문화 정착의 계기로 삼아 달라고 당부했다고 밝혔다.


다만 최근 임금교섭 결렬로 노조가 쟁의행위를 추진하고 있는 삼성디스플레이는 준법위와 협약을 맺은 계열사가 아닌 만큼 이날 논의 대상에서 제외됐다.


준법위는 노사문제 외에 그룹 차원의 일감 몰아주기 의혹이 제기된 삼성웰스토리 부당지원 사건에 대해서도 이날 담당자로부터 계약 내용과 경과를 보고 받았다. 공정거래위원회가 현재 이 사건에 대해 심의를 진행하고 있는 만큼 준법위는 공정위 최종 결론을 검토하고 향후 진행 상황에 따라 논의를 이어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정현진 기자 jhj48@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숙, 이영자 '통 큰 선물'에 깜짝…"가격표 일부러 안 뗐네" 김숙, 이영자 '통 큰 선물'에 깜짝…"가격표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