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내만 38명…'세계 최대 가족' 거느린 印 남성 76세로 사망

최종수정 2021.06.14 15:10 기사입력 2021.06.14 15:10

댓글쓰기

아내만 38명…'세계 최대 가족' 거느린 인도 남성 76세로 사망

아내만 38명…'세계 최대 가족' 거느린 印 남성 76세로 사망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권재희 기자] 38명의 아내와 89명의 자녀, 33명의 손주를 둬 '세계 최대 가족'의 가장으로 불린 인도 남성 시온-아 차나가 13일 76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14일 더 힌두 등 인도 현지 언론에 따르면 시온-아는 미조람의 주도 아이졸의 한 병원에서 세상을 떠났다.

평소 당뇨와 고혈압을 앓아온 시온-아는 최근 상태가 나빠졌고 지난 11일 의식 불명 상태가 됐다고 더힌두는 보도했다.


의사 랄린트루앙가 자하우는 인도 현지 언론 NDTV에 "시온-아는 자택에서 치료를 받다가 상태가 악화돼 병원으로 급히 옮겨졌으나 도착 때 이미 사망한 상태였다"고 말했다.


인도 동북부 미조람주 주총리 조람탕가는 이날 자신의 트위터에 "미조람은 비통한 심정으로 시온-아씨에게 이별을 고했다"고 썼다.

조람탕가 주총리는 "아내 38명과 자녀 89명을 둔 그는 세계에서 가장 큰 가족을 이끌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시온-아 가족 덕분에 그 마을은 중요한 관광 명소가 됐다고 덧붙였다.


시온-아는 '차나 종파'라고 불리는 종교 집단의 우두머리였다. 이 종파는 그의 아버지가 1942년 창시했으며 400여 가족으로 구성된 이 집단은 일부다처제를 허용하고 있다.


그는 17세 때 3살 연상인 여성과 첫 결혼을 했고 이후 가족의 수가 급속히 늘어났다.


시온-아의 가족은 100여개의 방이 있는 4층짜리 건물에서 살았다. 이 건물의 이름은 '신세대 가정'으로 불린 것으로 알려졌다.


일부 언론은 시온-아의 가족 수가 조람탕가 주총리가 말한 것보다 더 많다고 보도했다.


더힌두는 "시온-아의 아내와 자녀의 수는 각각 39명과 94명이고 손주와 증손주는 33명과 1명"이라며 "총 181명의 가족 구성원이 한 지붕 아래에서 살았다"고 보도했다.


시온-아의 부인과 자녀들은 각각 다른 방에서 생활했지만, 부엌은 공유했다.


이들이 사는 건물은 미조람주의 주요 관광 명소로도 자리 잡았다.


시온-아의 가족은 방송 프로그램 '리플리의 믿거나 말거나'에도 2011년과 2013년 두 차례 소개된 바 있다.


권재희 기자 jayful@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무쌍 미녀' 김연아, 쌍꺼풀 점점 짙어져…물오른 미모 공개 '무쌍 미녀' 김연아, 쌍꺼풀 점점 짙어져…물...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