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AT&T-디스커버리 합병 논의…OTT시장 지각변동 예고

최종수정 2021.05.17 07:19 기사입력 2021.05.17 07:19

댓글쓰기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권재희 기자] 워너미디어를 소유한 미국의 통신회사 AT&T가 케이블TV채널 사업자인 디스커버리와 합병을 논의하고 있다고 16일(현지시간) 외신들이 보도했다.


이날 블룸버그 통신 등에 따르면 AT&T가 워너미디어 등 자사의 콘텐츠 사업부를 디스커버리와 합병하는 안을 논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2018년 AT&T는 타임워너(워너미디어의 전신)를 인수하면서 강력한 엔터테인먼트 브랜드를 보유하게 됐다. 지난해에는 워너미디어가 스트리밍서비스 HBO 맥스를 출시하면서 온라인스트리밍서비스(OTT) 시장에 출사표를 던졌다.


각종 리얼리티 및 다큐멘터리를 전문으로 제작하는 디스커버리는 최근 디스커버리플러스를 출시하며 뒤늦게 OTT 시장에 뛰어든 바 있다.


블룸버그통신은 "AT&T와 디스커버리는 양사간 합병을 통해 넷플릭스와 디즈니에 대적할만한 강력한 비즈니스 모델을 구축한다는 목표"라고 분석했다.

CNBC는 "합병 협상은 비공개로 진행 중으로 이르면 내일 발표될 수도 있다"며 "합병 논의가 최종 합의에 도달한 것이 아니어서 여전히 결렬될 가능성도 있다"고 전했다.


권재희 기자 jayful@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충격 고백' 홍석천 "유부남이었던 전 남친…바람나 결별" '충격 고백' 홍석천 "유부남이었던 전 남친…...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