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동작구, 도로와 높이 차 있는 불량맨홀 정비

최종수정 2021.05.13 23:03 기사입력 2021.05.13 23:03

댓글쓰기

지난 1~2월 구청 공무원 5명이 ‘정기점검조사표’에 따라 2만1734개소 맨홀 점검...점검결과 맨홀관리시스템에 전산 등록· 체계적으로 관리...6월까지 안전등급평가에서 라(불량)등급 받은 맨홀 65개소 정비 공사 완료 예정

동작구, 도로와 높이 차 있는 불량맨홀 정비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운전자와 보행자의 통행에 불편을 주는 도로와 높이 차이가 있는 불량맨홀 정비공사를 추진하고 있다.


도로와 높이차이가 있는 불량맨홀을 방치하게 되면 운전자와 보행자의 통행 시 큰 위험을 초래 할 수 있어 선제적인 점검을 하고 신속하게 정비, 도로를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하기 위한 목적이다.

구는 정비공사 추진에 앞서 맨홀의 종합적·체계적 관리를 위해 지난 1월에서 2월까지 구청 공무원 5명이 ‘정기점검조사표’에 따라 2만1734개소 맨홀 뚜껑면과 주변 포장면의 단차 발생 유·무 및 주변포장 균열·파손 여부 등에 대한 점검을 했다.


점검결과를 맨홀관리시스템에 전산 등록하여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있으며, 점검결과 돌출이나 침하로 도로와 높이차이가 발생한 맨홀, 사이가 벌어지나 망가진 맨홀 뚜껑 등 안전등급 평가에서 라(불량)등급을 받은 65개소에 대해서는 관리기관과 협의하여 정비 계획을 수립했다.


이에 구는 구비 6000만원을 투입해 라(불량)등급을 받은 65개소에 대해 6월말까지 단차가 있는 맨홀 정비 공사를 마무리 할 계획, 보행자와 운전자의 안전은 물론 소음, 진동 등으로 인한 민원을 해소 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 오는 7월 관내 모든 맨홀에 대한 전수조사와 점검을 계획하고 있으며, 주변 포장이 파손된 맨홀 등 불량맨홀에 대해서는 지속적으로 관리·정비 할 방침이다.


백원기 도로관리과장은 “불량맨홀을 방치할 경우 자칫하면 보행자와 운전자의 통행시 큰 사고로 이어질 있으므로 선제적인 예방과 체계적인 관리로 안전한 동작구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지난 4월 관내 잦은 굴착으로 인한 노후불량도로 8곳에 대해 원활한 도로기능 유지 및 통행불편 해소를 위해 도로굴착복구공사를 시행한 바 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조작 논란' 함소원, 中 라이브방송서 후원금 '대박' '조작 논란' 함소원, 中 라이브방송서 후원금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