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오후 9시까지 481명 확진…어제보다 74명↓

최종수정 2021.05.06 22:06 기사입력 2021.05.06 21:59

댓글쓰기

6일 서울 중구 롯데백화점 본점에 임시 휴점 안내문이 붙어있다. 롯데백화점은 최근 소공동 본점 식품관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잇따라 발생함에 따라 본점을 이날 하루 임시 휴점한다고 밝혔다./김현민 기자 kimhyun81@

6일 서울 중구 롯데백화점 본점에 임시 휴점 안내문이 붙어있다. 롯데백화점은 최근 소공동 본점 식품관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잇따라 발생함에 따라 본점을 이날 하루 임시 휴점한다고 밝혔다./김현민 기자 kimhyun81@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승진 기자] 방역당국과 전국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6일 오후 9시까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신규 확진자는 총 481명으로 집계됐다.


전날 같은 시간에 집계된 555명보다 74명 적다. 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아직 시간이 남은 만큼 7일 0시 기준으로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이보다 늘어 500명 안팎으로 예상된다.

중간집계 확진자가 줄어든 것은 전날 어린이날 휴일 검사 건수 감소 영향이 반영된 결과로 보인다.


확진자가 나온 지역을 보면 수도권이 318명(66.1%), 비수도권이 163명(33.9%)이다.


시도별로는 서울 171명, 경기 130명, 울산 35명, 경남 24명, 광주 21명, 부산 20명, 인천 17명, 경북 12명, 충남 9명, 대구·대전·강원 각 7명, 전북·제주 각 6명, 충북 5명, 전남 4명이다.

전국 17개 시도 가운데 세종에서는 아직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다.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조정의 핵심 지표이자 지역사회 내 확산세를 가늠할 수 있는 일평균 지역발생 확진자는 약 573명으로, 여전히 2.5단계(전국 400∼500명 이상 등) 범위에 있다.


전국적으로 집단감염은 지속되고 있다. 서울 동작구 노량진 수산시장에서는 14명의 확진자가 나왔다. 또 광주 성덕고에서도 6개 학급에서 학생 14명이 무더기로 감염됐다.


이 밖에 부산 사상구의 가족 및 지인(누적 99명), 전남 고흥군 공공기관(25명), 울산 남구 고등학교(14명), 울산 북구 초등학교(52명) 등 기존 사례에서도 추가 확진자가 발생했다.


이승진 기자 promotion2@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이지혜, 남편 먹방 유튜브 수익에 '깜짝'…얼마길래? 이지혜, 남편 먹방 유튜브 수익에 '깜짝'…얼...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