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삼성전자 물리셨나요?! 반도체 “국산화” 성공! 최대 수혜주 적중했습니다

최종수정 2021.04.30 14:20 기사입력 2021.04.30 14:20

무료체험 추천종목, CSA 코스믹(083660) ‘上’한가 매도 모두 축하드립니다.

다음 ‘上’ 종목, 20분께만 선착순으로 드립니다! 조기 마감 양해 바랍니다.


▶▶ 5월 1일 엄청 크게 ‘상한가’부터 갑니다! 반도체 소재 국산화 성공! 삼성, SK 포함 글로벌 TOP5 기업에 공급 ‘ㅇㅇㅇㅇ’ 관련▶ 무료체험 신청◀

文 대통령이 삼성, 현대, SK 등 대기업 총수를 불러 모아 반도체 “국산화”를 논의하였다. 전 세계 단 4개 기업만이 생산 중인 반도체 소재를 국내 ‘ㅇㅇㅇ’이 국산화에 성공!! 삼성전자, SK하이닉스를 포함한 글로벌 TOP5 반도체 기업들의 러브콜을 받으며 전 세계 시장을 선점할 것으로 예상된다. 최근 공장 증설 계획까지 발표하며 하반기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25배까지 올라가며 5년 연속 흑자 행진이 기대된다.


▶▶ 월요일 곧바로 ‘上’ 직행합니다. 빠르게 갑니다!! ! 정부가 전폭 지원하는 “반도체” 국산화!! 최대 수혜주 놓치지 마세요! [‘ㅇㅇㅇㅇ’ 관련 지금 신청]


“체험이나 해보자는 생각으로 가입했는데 일주일 만에 1,000만 원 넘는 수익이 났습니다. 정말 신세계를 경험하네요. 주변 사람들에게 주저 없이 추천하는 곳입니다. 내 집 마련할 때까지 잘 부탁드립니다.” (vip 차민호 회원)

**오늘만 드립니다! 선착순 28분께만 드리는 ‘이 종목’!!


▶▶ “5월 1일 상한가” 오늘까지만 제공하고 마감합니다. [‘ㅇㅇㅇㅇ’ 관련 종목 받아보기!] ▶종목 받아보기◀


[인공지능 최근 상한가 적중]

*21.04.16 휴메딕스(200670) 上 적중!

*21.04.14 아이오케이(078860) 上 적중!

*21.04.12 CS(065770) 上 적중!

*21.04.08 셀리드(299660) 上 적중!

*21.04.06 NE능률(053290) 上 적중!

*21.04.02 자이언트스텝(289220) 上 적중!

*21.03.31 에이텍티앤(224110) 上 적중!

*21.03.29 이수앱지스(086890) 上 적중!

*21.03.25 승일(049830) 2연上 적중!

*21.03.23 승일(049830) 上 적중!

*21.03.19 바이오다인(314930) 上 적중!

*21.03.17 경보제약(214390) 上 적중!

*21.03.15 케이씨피드(025880) 上 적중!

*21.03.11 한국전자홀딩스(006200) 上 적중!

*21.03.09 아이크래프트(052460) 上 적중!

*21.03.04 NE능률(053290) 上 적중!

*21.03.02 한빛소프트(047080) 上 적중!


*선착순 10명 마감! 전, 후반 모두 끝났습니다. 마지막 인저리 타임 결승골의 주인공*


[오늘의 관심주]

# 삼성전자 # 하이스틸 # 지니틱스 # 케이에스피 # SK하이닉스


※ 본 내용은 아시아경제 편집 방향과 무관하며, 모든 책임은 정보 제공자에게 있습니다.


AD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오늘의 화제 컨텐츠

AD

포토갤러리

  • [포토] 클라라 '완벽한 S라인' [포토] 현아 '왜 이렇게 힙해?' [포토] 나연 '상큼한 미소'

    #국내핫이슈

  • [포토] 리사 '독보적인 분위기' [포토] 장원영 '인형 같은 비주얼' [포토] 태연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

    #연예가화제

  • [포토] 송혜교 '압도적인 미모' [포토] 김희선, '여전히 마네킹' [포토] 아이유 '청량미 가득'

    #스타화보

  • [포토] 맹승지 '눈길 끄는 비키니' [포토] 이시영 '시원시원한 자태' [포토] 오승아 '시원한 각선미'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