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미래에셋대우, 원화 SRI 채권 포함 회사채 발행 수요예측 흥행

최종수정 2021.03.03 15:57 기사입력 2021.03.03 15:57

댓글쓰기

증권업계에서 처음으로 SRI 채권 SB1 등급 획득

[아시아경제 송화정 기자] 미래에셋증권 는 공모 회사채 발행을 위한 수요예측에서 1조원 이상 투자 수요를 확보하며 흥행에 성공했다고 3일 밝혔다.


증권사 공모 회사채 발행 수요예측에서 1조원 이상 투자 수요가 몰린 것은 드문 사례로 국내 최대 자기자본의 증권회사로서 투자자들로부터 높은 신뢰를 받았다는 것이 업계의 평가다.

모집금액은 3년물 1500억원, 5년물 1000억원, 7년물 500억원으로 총 3000억원 이었으며 수요예측 결과 3년물 7000억원, 5년물 3900억원, 7년물 1300억원이 몰리며 총 1조2200억원의 투자수요를 확보했다.


모집금액 기준 금리수요는 개별민평금리와 비교해 3년물 +3bp(1bp=0.01%), 5년물 -1bp, 7년물 -10bp수준으로 금리를 형성했다.


지난 2019년 증권사 최초로 외화 사회책임투자(SRI) 채권 발행에 성공한데 이어 올해 처음으로 진행하는 원화 SRI 채권 발행에서도 흥행에 성공함으로써 증권업계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선도 기업으로서의 위상도 더욱 확고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5년물 원화 SRI 채권의 경우 증권업계에서 처음으로 한국신용평가로부터 최고등급인 SB1 등급을 받음에 따라 투자자들의 신뢰를 더욱 높였다.


미래에셋대우는 SRI 채권 조달자금의 50%를 주택금융공사의 주택저당증권(MBS) 투자자금을 차환하는데 사용할 예정이며 나머지는 주택금융공사 MBS 신규투자에 활용할 예정이다.




송화정 기자 pancake@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마트서 산 상추 봉지 속 '독사' 꿈틀…고향으로 돌려보낸 부부 마트서 산 상추 봉지 속 '독사' 꿈틀…고향으...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