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전남 3·1운동, 조직적·의병 참여 확인 자료집 출간

최종수정 2021.03.03 15:34 기사입력 2021.03.03 15:34

댓글쓰기

투옥 345명 판결문 번역

광주·전남 3·1운동, 조직적·의병 참여 확인 자료집 출간
썝蹂몃낫湲 븘씠肄

[무안=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광주·전남지역에서 벌어진 3·1운동이 조직적이었고 의병도 참여했던 것을 확인할 수 있는 자료집이 출간됐다.


전남도는 광주·전남에서 3·1운동으로 투옥된 345명의 판결문을 번역한 ‘판결문으로 본 광주·전남 3·1운동’ 국역자료집이 출간됐다고 3일 밝혔다.

판결문 번역은 박해현 초당대학교 교수가 주관했다. 일제강점기 선열들의 항일독립의지를 알리고 호남이 ‘의향’이라는 자부심을 고취하기 위해 전남도와 광주광역시가 지원했다.


‘판결문으로 본 광주·전남 3·1운동’ 국역자료집은 국가기록원이 소장한 광주·전남 3·1운동 관련자의 1심, 2심, 3심 재판 판결문을 번역하고 호남지역 3·1운동의 특징과 지역별 전개 상황, 참여 인물을 체계적으로 조사해 정리한 것이다.


1부 판결문에 보이는 광주·전남 3·1운동과 지역별 전개 상황, 2부 판결문 번역자료, 3부 판결문에 보이는 광주·전남 3·1운동 인물 해제 등으로 구성됐다. 부록과 판결문 원문을 수록해 총 630여 쪽에 달한다.

호남지역 3·1운동은 사전에 조직적으로 전개됐고, 의병에 참여했던 인물들이 3·1운동에도 가담했음을 확인할 수 있다.


유영광 전남도 문화자원과장은 “3·1운동의 생생한 모습을 알리는 국역자료집 발간 외에도 1907년부터 1909년까지 의병과 전투를 벌인 일본군 보병 14연대 진중일지 번역도 추진하고 있다”며 “남도 의병 박물관 건립과 관련한 귀중한 자료 수집 및 연구·발간을 통해 의향 전남을 알리겠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yjm3070@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택시기사 잘생겨서"…허벅지에 얼굴 파묻고 추태 "택시기사 잘생겨서"…허벅지에 얼굴 파묻고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