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금융결제원, 금융인증서 케이뱅크·신협에서도 이용 가능

최종수정 2021.03.03 09:51 기사입력 2021.03.03 09:5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금융결제원은 케이뱅크, 신협에서도 금융인증서를 발급받아 편리하고 안전한 금융인증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고 3일 밝혔다.


케이뱅크 고객은 케이뱅크 어플리케이션(앱)에서 금융인증서를 신규로 발급받거나 타 은행에서 발급받은 금융인증서를 등록해 안전하고 편리하게 금융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신협은 인터넷뱅킹에 금융인증서를 적용함에 따라 PC 환경에서 금융인증서를 발급받고 간편비밀번호 입력만으로 금융인증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신협 고객의 금융접근성이 대폭 개선될 것으로 보인다.


케이뱅크와 신협 적용으로 금융인증서비스 발급 금융기관은 18개로 증가했으며, 상반기 중 총 22개 금융기관에서 금융인증서 발급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금융결제원 관계자는 "금융인증서비스 가입자가 빠르게 증가하고 공공, 증권, 보험, 카드, 교육, 의료, 핀테크 등으로 활용처가 급속도로 확산되고 있다"며 "연말 금융인증서 발급건수 2000만건을 달성 가능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광호 기자 kwang@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꽃밭 사진 속 '노마스크' 제니…방파라치에 신고 당해 꽃밭 사진 속 '노마스크' 제니…방파라치에 신...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