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주택 규제했더니 지식산업센터 인기…신설 승인건수 역대 최다

최종수정 2021.03.03 09:28 기사입력 2021.03.03 09:19

댓글쓰기

주택 규제했더니 지식산업센터 인기…신설 승인건수 역대 최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임온유 기자] 주택 규제 강화에 따른 풍선효과로 시중의 부동자금이 수익형 부동산에 몰리면서 지식산업센터 시장이 활황이다.


3일 부동산정보제공업체 경제만랩과 한국산업단지공단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전국 지식산업센터 신설 승인 건수는 77건으로 2002년부터 관련 통계가 작성된 이래 가장 많았다. 2018년까지만 해도 10건대에 그쳤던 지식산업센터 신설 승인은 2019년(44건)과 지난해 큰 폭으로 늘었다.

과거 '아파트형 공장'으로 불렸던 지식산업센터는 단독으로 공장이나 사무실을 짓기 어려운 중소기업들이 같이 입주할 수 있는 다층 건물이다. 일반 사무용 건물과 달리 입주할 수 있는 자격이 제한되며 지식산업센터의 사무실을 분양받아 입주한 기업들은 금융권 대출금리 인하와 취득·재산세 감면과 같은 세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특히 사상 최저금리 상황에서 정부의 주택 규제 강화로 투자처를 찾지 못한 부동자금이 지식산업센터에 집중되는 분위기다.


경기도 부천시 옥길지구 '더플랫폼R', 고양시 덕양구 향동지구 'DMC 에스포K'와 'GL 메트로시티 향동', 서울 구로구 서울디지털산업단지 '가산 어반워크' 등이 우수한 입지와 교통을 내세워 분양을 앞두고 있거나 분양 중이다.

오대열 경제만랩 리서치 팀장은 "장기화하는 저금리 기조와 정부의 주택 시장 규제로 지식산업센터에 관심이 커지고 있다"면서도 "일부 지역의 경우 과잉 공급의 우려도 있는 만큼 입지와 교통, 상품 구성 등을 면밀히 살펴볼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임온유 기자 ioy@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하정우 그림 최고가 2000만원·하지원은 500만원대 하정우 그림 최고가 2000만원·하지원은 500만...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