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디벨로퍼 노벨과 개미, 쇼핑몰 브랜드 ‘엘포트’ 선보이며 새로운 패러다임 제시

최종수정 2021.01.26 15:01 기사입력 2021.01.26 14:35

댓글쓰기

- 노벨과 개미, 복합쇼핑몰 브랜드 엘포트 선보이며, 임대형 몰사업으로 안정적 수요 창출 통해 새로운 패러다임 제시
- 임대형 쇼핑몰, 분양식 상가의 실패 속에서 차별화된 상권 형성과 트렌드 수요에 맞는 MD구성 가능

수원 광교 중심업무지구(CBD)에 위치해 ㈜노벨과 개미가 성공적으로 안착시킨 복합쇼핑몰 브랜드 엘포트몰 외부 전경[사진. 엘포트 제공]

수원 광교 중심업무지구(CBD)에 위치해 ㈜노벨과 개미가 성공적으로 안착시킨 복합쇼핑몰 브랜드 엘포트몰 외부 전경[사진. 엘포트 제공]


분양식 상가는 각 층별로 일정 규모의 점포를 투자자에게 분배하는 방식으로 건설 자금을 확보한다. 분양식 상가의 문제점은 일정 규모의 점포를 투자자에게 분양한 후 제각각 점포를 운영하면서 차별화된 상권을 만드는데 실패하는 것이다. 결국 안정적인 상권을 형성하는 데 실패하면 주변 지역에 마이너스 효과를 낳는다.


분양식 상가의 문제점이 속속 드러난 후 시장에서는 새로운 흐름이 나타나고 있는데 임대형 몰 사업이 그것이다. 시행사(디벨로퍼)가 상가를 직접 소유 및 운영하면서 안정적인 수익을 창출하는 것이다.

이처럼 최근 대형 상가를 분양 상품으로서가 아닌 운용 자산으로서 인식하는 새로운 패러다임이 부각되고 있다. 과학적인 상권 분석을 토대로 한 MD구성, 활발한 마케팅 활동으로 높은 집객효과를 거두며 브랜드 이미지를 제고하는 임대형 쇼핑몰이 그것이다. 광교의 대표적인 복합쇼핑몰 엘포트몰은 이러한 새로운 흐름을 써내려가고 있다.


수원 광교 중심업무지구(CBD)에 위치해 있는 엘포트몰은 전략적인 MD를 통해 개별 분양없이 100% 임대로 운영되는 복합쇼핑몰이다. 이미 오피스텔은 100% 분양을 달성했으며, 쇼핑몰 내 키테넌트로 스타벅스, 교보문고가 있고 메디컬 타운, 뷰티 매장들이 자리잡고 있어 지역민들에게 큰 관심을 받고 있다.


광교 지역 내에서도 공실률이 한자리수를 기록할 정도로 성공적인 복합쇼핑몰로 인정받고 있다. MD전문가를 영입해 지역 고객의 기호와 수요에 맞는 복합 테마 상가를 구성한 것이 주효했다.

엘포트몰은 지상 20층의 오피스텔, 지하 1층부터 지상 3층의 상가동으로 구성되어 있다. 시행사 ㈜노벨과 개미가 학습지 전문기업에서 부동산 디벨로퍼로 변신해 시장에 선보인 복합쇼핑몰 브랜드다. 현재 노벨과 개미는 ‘엘포트’ 라는 브랜드를 통해 시행사로서 시험무대에 올라 역량을 인정받고 있으며, 부동산 개발로 신성장동력을 확보하고, 관련 비즈니스에 집중하고 있다


부동산 관계자는 “서울, 수도권을 중심으로 완전 임대형 쇼핑몰로의 전환 사례가 발생하고 있다”며 “소비자 눈높이에 맞춰 까다롭게 점포를 구성하고 직접 임대하는 임대형 쇼핑몰은 새로운 패러다임 전환으로 일반 상가 대비 경쟁력이 높아 크게 주목받고 있다”고 말했다.


분양식 상가는 성공하기 어렵다는 부동산 시장의 흐름과 맞물려 디벨로퍼가 직접 최적의 상업 환경을 만들어 입점업체 입장까지 고려한 안정적인 수요 창출을 기대하는 것이 새로운 패러다임이라고 엘포트는 말한다.


엘포트 관계자는 “임대형 쇼핑몰은 입점하는 점포와 업종을 엄격하게 직접 선별하다보니 개별 점포를 투자가가 분양받은 다음 점포를 임대하는 분양형과 달리 업종 중복을 피할 수 있고, 최근 트렌드에 맞게 매장을 구성할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광교 엘포트몰은 남녀노소 모두의 입맛을 사로잡은 맛집들과 함께 다양한 편의시설을 갖춘 복합쇼핑몰로 지하 1층은 대형문고와 푸트코트, 1층은 카페와 라이프스타일샵, 2층은 메디컬센터, 3층은 고급 음식점과 뷰티 매장들이 다수 입점해있다.




임소라 기자 mail0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