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구로리어린이공원 임시 선별진료소 추가 설치

최종수정 2021.01.21 22:54 기사입력 2021.01.21 22:54

댓글쓰기

23일부터 2월7일까지 주말에 운영 … 신도림역·오류동역은 2월14일까지 연장

구로리어린이공원 임시 선별진료소 추가 설치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구로구가 코로나19 임시 선별진료소 1곳을 추가 운영한다.


구로구는 “지난해 12월부터 신도림역·오류동역에 임시 선별진료소를 설치해 운영하고 있다”며 “주민들의 이동 편의와 신속한 검사를 위해 구로리어린이공원(구로중앙로 13)에도 임시 선별진료소를 추가로 마련한다”고 21일 밝혔다.

구로리어린이공원 임시 선별진료소는 이달 23일부터 2월7일까지 매주 토·일요일 총 6회 운영되며, 오후 1시부터 5시까지 검사가 진행된다.


주민 누구나 증상 유무와 관계없이 휴대전화 번호만 제공하는 방식으로 검사받을 수 있다.


한편 구로구는 신도림역·오류동역 임시 선별진료소 운영을 2월14일까지 연장한다.

운영시간은 평일은 오전 9~오후 4시, 주말은 오전 9~오후 1시다. 평일은 2곳 모두, 토요일은 신도림역, 일요일은 오류동역 임시 선별진료소가 문을 연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