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바이든 시대!! 기아차도 포함되는 ‘ㅇㅇㅇㅇ’ 급등 株!!

최종수정 2021.01.20 13:05 기사입력 2021.01.20 13:05

댓글쓰기

※ ‘코로나19 치료제’ 못 잡으신분들 괜찮습니다. 시원하게 또 한번 나갑니다 .

※ 드디어 시작합니다. 동원금속(018500) 후속주 목요일 상한가입니다 .※


▼ 1월 21일 ‘주가급등’ 시작! 바이든 시대!! 기아차도 포함되는 ‘친환경’ 대장 株!!

▼ 취임식 소식에 ‘강한 급등’!! 지금 잡으면 오르는 ‘친환경’ 관련 ▶ 무료체험 신청◀


오늘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취임식을 진행한다! 바이든 당선인이 집권 초반에 펼칠 경제 정책은 세계 경제에 막대한 영향력을 미친다. 취임 첫날 트럼프 대통령이 탈퇴했던 파리기후변화 협정에 재가입하고, 친환경 정책의 일환으로 자동차 업게에 연비 향상 기준을 높이라고 요구 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따라 친환경 관련 株들의 급등세가 예상된다.


▶▶ 목요일 곧바로 ‘上’ 직행합니다. 바이든의 ‘친환경’ 시대 개막!! [‘친환경’ 관련주 지금신청]

“신청하고 3일동안 소액으로 매일 사봤는데 신기할 정도로 매일 상한가 수익이 나와서 정말 깜짝 놀랬어요. 어떻게 이게 가능한지 정말 대단합니다. 지금은 가입비 내고 VIP서비스 받은지 약3개월정도 지났는데 벌써 제 계좌에는 3천만원이 쌓여 있네요. 정말 감사 또 감사합니다. 아! 제 지인들에게도 적극 추천 중이에요.”

(VIP 전업주부 이미경 54세 회원)


이제는 마지막이다 생각하세요. 이 기회 마저 놓치면 접으셔야 합니다.

정확히 “1월 21” 폭발합니다! 놓치고 후회하지 마시고 단, 돈 100만원이라도 매수하세요!


▶▶ “1월 21일 상한가” 오늘 까지만 제공하고 마감합니다.[‘친환경’ 관련 종목 받아보기!] ▶종목 받아보기◀


[인공지능 최근 상한가 적중]

[인공지능 최근 상한가 적중]

*21.01.18 신세계건설(034300) 上 적중!

*21.01.15 한국파마(032300) 上 적중!

*21.01.13 동방(004140) 3연上 적중!

*21.01.12 동방(004140) 2연上 적중!

*21.01.11 동방(004140) 上 적중!

*21.01.08 라닉스(317120) 上 적중!

*21.01.06 삼성제약(001360) 上 적중!

*21.01.04 녹십자랩셀(144510) 上 적중!

*20.12.30 하나기술(299030) 上 적중!

*20.12.28 금비(008870) 上 적중!

*20.12.24 알체라(347860) 上 적중!

*20.12.23 LG전자(066570) 上 적중!

*20.12.21 대웅제약(069620) 上 적중!

*20.12.18 휴마시스(205470) 上 적중!

*20.12.16 링네트(042500) 上 적중!


※선착순 20명 마감! 전, 후반 모두 끝났습니다. 마지막 인저리 타임 결승골의 주인공※


[오늘의 관심주]

# 디와이 # 에코캡 # 글로벌에스엠 # 무림SP # 골드퍼시픽


※ 본 내용은 아시아경제 편집 방향과 무관하며, 모든 책임은 정보 제공자에게 있습니다.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의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설현 '통통 튀는 화보' [포토] 손미나 '50세라니 안 믿겨'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스타화보

  • [포토] 현아 '몽환적인 분위기' [포토] 서동주 "몸무게 의미 없어" [포토] 김사랑 '완벽한 각선미'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