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국에자이X한화생명, 치매 케어 스타트업 공모 위한 업무 협약식 진행

최종수정 2020.11.27 10:52 기사입력 2020.11.25 14:49

댓글쓰기

한국에자이와 한화생명이 지난 20일 치매 케어 스타트업 공모를 위한 업무 협약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양사의 전문성과 역량을 발휘해, 시니어 라이프 케어 생태계를 활성화할 전망이며, 이는 인지 장애 및 치매 질환 관련 인식 개선 확산의 첫걸음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높다.

한국에자이X한화생명, 치매 케어 스타트업 공모 위한 업무 협약식 진행

이번 한국에자이와 한화생명 드림플러스의 업무협약식은 시니어 케어 에코 시스템 활성화를 목적으로 한다. 이에, 앞으로 디지털 헬스케어 플랫폼 구축을 위해 양사의 전문성을 발휘할 계획이며, 지속 가능한 시니어 라이프 생태계를 다지게 된다. 한국에자이 측은 치매 케어 전문 기업으로서 역량을 충분히 발휘해, 한화생명 드림플러스와 다각적 협력 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이날 협약식에는 한국에자이 김은호 이사, 한화생명 드림플러스 강남 조정연 센터장 및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한국에자이의 김은호 이사는 “한화생명 드림플러스와 협력하게 돼 기쁘며, 양사의 역량으로 더 큰 시너지 효과를 낼 것이라 기대한다”라며 “전반적으로 이번 협약 이후 치매 라이프 케어 생태계 활성화에 이바지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화생명 문효일실장은 “한화생명은 고령 사회에서 뗄 수 없는 존재인 노후 보장 관련 보험 구축 등 관련 상품 마련에 집중해왔다”라며 “이번 협약식을 발판으로 삼아, 해당 분야에 전문성을 갖춘 한국에자이와 함께 시니어 케어 시장 확대에 직ㆍ간접적인 영향을 미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한국에자이는 환자와 가족을 생각한 사람 중심의 헬스 케어를 목적으로 다양한 사업을 추진 중으로, 글로벌 제약회사 Eisai.Co.Ltd.의 한국 법인이다. 해왔다. 얼마 전에는 인공지능 전문 ㈜하이와 협약을 맺고 비대면/비접촉 인지강화훈련 서비스 ‘새미’를 런칭한 바 있다.

한화생명 드림플러스는 2016년 국내 보험사 최초로 핀테크 스타트업 인큐베이팅 센터 ‘드림플러스 63핀테크센터’의 문을 열었다. 이후로 오픈 이노베이션 공간 ‘드림플러스 강남센터’를 운영하며, 대기업, 스타트업, 투자사 등 여러 비즈니스 플레이어와 다양한 협업을 진행하고 있다.




임소라 기자 mail0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